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수창 "수사결과 인정…충격·실망 드린 점 사죄"(종합)

송고시간2014-08-22 14:32

"죽고 싶은 심정…전문가와 상의해 치유하겠다"

김수창 "수사결과 인정…충격·실망 드린 점 사죄"(종합) - 1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공연음란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가 풀려난 김수창(52·사법연수원 19기) 전 제주지검장이 사건 발생 10일 만에 자신의 혐의를 인정하고 사과했다.

그의 법률 대리인인 문성윤 변호사는 22일 오후 2시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충격과 크나큰 실망을 드린 점 깊이 사죄드린다. 극도의 수치심으로 죽고 싶은 심정"이라는 김 전 지검장의 심경을 전했다.

김수창 공연음란 혐의 인정
김수창 공연음란 혐의 인정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22일 오후 제주도의회 도민의방에서 문성윤 변호사가 김수창 전 제주지검장이 공연음란 혐의를 인정했다는 내용의 발표문을 읽고 나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14.8.22. <<지방기사 참고>>
khc@yna.co.kr

김 전 지검장은 "가족들을 생각해 차마 그러지 못한 점을 이해해 달라"며 "경찰 수사 결과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앞으로의 사법절차도 성실히 따르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본인의 정신적 문제에 대해서도 전문가와 상의해 적극적으로 치유하겠다"고 밝혔다.

문 변호사는 현재 김 전 지검장의 몸과 마음이 극도로 쇠약해져 입원치료를 받고 있어서 대리인을 통해 심경을 전달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