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정부3.0 추진위 출범…내달 추진계획 확정

위원장에 송희준 이대 교수
정부3.0 추진위원회 출범
정부3.0 추진위원회 출범(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정종섭 안전행정부 장관(오른쪽 다섯번 째)과 윤창번 청와대 미래전략수석(오른쪽 네번 째), 송희준 정부3.0 추진위원회 위원장(오른쪽 여섯번 째), 김도환 정보통신정책연구원장(오른쪽 일곱번 째)을 비롯한 민간위원들이 25일 오전 서울 도렴동 정부청사별관에서 열린 국무총리 소속 '정부3.0 추진위원회' 출범식에서 현판 제막을 한 뒤 박수를 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박근혜 정부의 핵심 국정철학인 '정부3.0'의 추진전략을 세우고 정책과제를 제시하는 역할을 담당할 민·관위원회가 공식 출범했다.

안전행정부는 25일 정부서울청사 별관에서 국무총리 소속 '정부3.0 추진위원회'를 출범시켰다.

정부3.0이란 정부나 공공기관이 보유한 정보를 적극 개방해 국민이 이를 쉽게 활용할 수 있게 하고, 공공기관 사이 칸막이를 없애 수요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새로운 가치를 창출하려는 정부 운영 패러다임을 뜻한다.

지난달 30일 자로 시행된 대통령령 '정부3.0 추진위원회의 설치 및 운영에 관한 규정'에 따라 위원회는 위원장을 포함한 민간위원 8명과 차관급 정부위원 6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민간전문가가 주축이 돼 정부3.0을 구현하는 정책과제를 제시하고, 정부는 이를 이행하게 된다.

인사말 하는 송희준 위원장
인사말 하는 송희준 위원장(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송희준 정부3.0 추진위원회 위원장(가운데)이 25일 오전 서울 도렴동 정부청사별관에서 열린 국무총리 소속 '정부3.0 추진위원회' 출범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위원회는 다음 달까지 새로운 정부3.0 추진계획을 확정할 계획이다.

정부3.0 추진계획은 어느 한 기관이 추진하기 어려운 범정부·다부처 정책과 서비스를 국민의 편에서 개혁하는 모델을 정립하고 세부과제를 담을 것이라고 안행부는 설명했다.

위원회는 민간전문가 위원과 각계각층의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물론 중앙·지방 기관의 애로사항과 건의도 지속적으로 반영할 방침이다.

위원장에는 20여 년간 행정개혁과 전자정부 분야의 전문성으로 정책결정에 적극 참여해온 송희준 이화여대 교수(행정학)가 위촉됐다.

송 위원장은 출범식에서 "정부3.0 추진위원회 출범은 국민 눈높이에 맞는 '서비스 정부'로 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국민이 원하는 정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민관이 함께 새로운 정부3.0 추진계획을 조속히 수립하겠다"고 말했다.

tr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7/25 11: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