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월호 수색 민간 잠수사 13명 입원 치료 중

송고시간2014-07-13 22:05

(사천=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사천에 있는 삼천포서울병원은 세월호 구조 수색작업에 나섰던 민간 잠수사 13명이 잠수병 증상으로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지난 10일과 11일 언딘 소속 김모(31)씨 등 11명과 해경 소속 백모(39)씨 등 3명이 피로 누적과 두통, 전신 통증을 호소해 이 중 13명이 입원했다.

특히 김씨는 급성 경추 디스크 증상으로 수술했다.

세월호 침몰사고 이후 이 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거나 치료를 마친 민간 잠수사는 모두 24명으로 늘었다.

이 병원 고압산소전문치료센터는 고압산소 치료(챔버) 및 잠수병과 관련한 정밀 검사, 약물치료 등을 위해 24시간 비상 대기하고 있다.

shch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