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野 광주광산을 권은희, 수원 팔달 손학규 공천(종합)

김한길 안철수 '승부수'…공천후유증 예고조경태 "광주 민심 왜곡, 두 대표 책임져야"
새정치연합, 광주광산을 권은희·수원 팔달 손학규 공천확정
새정치연합, 광주광산을 권은희·수원 팔달 손학규 공천확정(서울=연합뉴스 자료사진) 새정치민주연합은 9일 7·30 재보선과 관련, 광주 광산을에 지난 대선 때 국정원의 대선개입 의혹사건에 대한 수사외압 의혹을 폭로했던 권은희 전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왼쪽)을, 경기 수원 병(팔달) 지역에는 손학규 상임고문을 공천하기로 결정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병수 임형섭 기자 = 새정치민주연합은 9일 7·30 재보선과 관련, 광주 광산을 지역에 지난 대선 때 국정원의 대선개입 의혹사건에 대한 수사외압 의혹을 폭로했던 권은희 전 수서경찰서 수사과장을 공천하기로 확정했다.

또 경기 수원 병(팔달) 지역에는 중진인 손학규 상임고문을 공천하기로 결정했으며 수원 을(권선), 수원 정(영통) 지역 후보에 대해선 계속 논의중이다.

새정치연합은 이날 오후 국회 의원회관에서 비공개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전략지역으로 정한 광주 광산을과 수원 3곳의 후보공천에 대해 논의, 이같이 의결했다.

김한길 안철수 공동대표는 일부 최고위원들이 광주 광산을에 공천을 신청한 천정배 전 의원을 배제하고 권 전 과장을 공천하는 데 대해 반대했지만 이를 밀어붙인 것으로 알려져 당내 반발 및 공천 후유증이 작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조경태 최고위원은 이날 최고위원회의 도중 회의장 밖으로 나와 기자들에게 "광주 광산을은 권은희 전 과장으로 결정났다. 원래 광산을에 4명의 후보가 공천을 신청했는데, 천정배 전 의원 죽이기 공천"이라면서 "호남 민심을 짓밟는 것으로, 두 대표는 밀어붙이기식 잘못된 공천에 대해 책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안 두 공동대표는 당초 광주 광산을에 공천을 신청한 기동민 전 서울시 정무부시장을 서울 동작을 후보로 전략공천할 때 이미 '권은희 카드'를 승부수로 염두에 두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당내 일각에서는 권 전 의원을 공천할 경우 지난 대선 때 있었던 국정원의 선거개입 의혹 사건이 다시 부각돼 수도권 등 전국 선거에 악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권 전 과장의 폭로도 진정성과 의미가 퇴색될 수 있다며 반대의견이 제기됐다.

bingsoo@yna.co.kr, kj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7/09 16: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