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필> 정성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송고시간2014-06-13 11:04

<프로필> 정성근 문화체육관광부 장관 후보자 - 1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KBS와 SBS를 거치며 30년간 방송기자 생활을 한 중견 언론인 출신.

SBS 주말뉴스와 아침뉴스, 심야뉴스인 '나이트라인' 앵커를 맡아 국민에게 친숙하다. 특히 나이트라인 앵커를 지내는 동안 뉴스를 마무리할 때 권력에 대한 '쓴소리' 성향의 클로징 코멘트를 자주하면서 주목을 받았다.

2012년 제19대 총선을 앞두고 새누리당에 입당, 경기파주갑에 공천을 받았으나 당시 민주당(현 새정치민주연합) 윤후덕 후보에게 패했다.

같은해 새누리당 18대 대선캠프 공보단에서 공보위원을 맡아 박근혜 대통령의 당선에 기여했다.

박 대통령을 돕는 언론계 출신 인사 가운데 한 명으로 꾸준히 청와대 대변인, 홍보수석 등으로 물망에 올랐다.

현 정부 출범 이후 특별한 직책을 맡지 못하다가 지난 3월 국제방송교류재단(아리랑TV) 사장으로 임명됐다.

새누리당내 친박(친박근혜)계 맏형격인 서청원 의원과 가깝다.

▲서울(59) ▲서울사대부고 ▲중앙대 광고홍보학과 ▲KBS 기자 ▲SBS 정치부 차장대우·국제부장·보도위원·논설위원 ▲중앙대언론동문회 회장 ▲새누리당 경기파주갑 당원협의회 운영위원장 ▲19대 총선 출마(경기파주갑) ▲새누리당 18대 대선캠프 공보단 위원 ▲국제방송교류재단 아리랑TV 사장

min22@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