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국 남성 1인당 스킨케어 지출 세계 1위"< WSJ>

한국 남성의 1인당 스킨케어 지출이 세계 1위로 나타났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은 화장품 사용법을 배우는 남성들의 모습. (연합뉴스 DB)
한국 남성의 1인당 스킨케어 지출이 세계 1위로 나타났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은 화장품 사용법을 배우는 남성들의 모습. (연합뉴스 DB)

(뉴욕=연합뉴스) 박성제 특파원 = 한국 남성의 1인당 스킨케어 지출이 세계 1위로 나타났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은 시장조사기관인 유로모니터의 자료를 인용해 글로벌 남성 스킨케어 시장의 64%를 아시아태평양지역이 차지하고 있다면서 이 지역에서의 남성 화장품 매출의 성장세를 전했다.

2013년 남성 스킨케어 시장 규모는 33억달러이며, 아시아태평양국가는 이중 21억달러를 차지했다.

국가별로 보면 중국이 9억7천480만달러로 시장 규모가 가장 컸다. 올해 중국 시장은 12억달러 시장이 될 것으로 전망됐다.

이어 한국이 2위로 작년 시장 규모가 6억3천500만달러였다.

남성 1인당 소비 규모를 보면 한국이 25달러30센트로 2위인 덴마크의 3배에 이르렀다.

월스트리트저널은 한국에서는 가수 비와 같은 유명연예인들이 광고 등에 출연해 남성 시장의 확대를 유도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1인당 소비량 상위 10위중 아시아태평양 국가가 5개를 차지했다.

아시아 남성들이 스킨로션, 스킨크림, 화이트너(whitener) 등 스킨케어 제품에 관심을 갖는 것은 겨울에는 춥고 건조하며 여름에는 덥고 습한 기후와 관련있다고 전문가들은 분석하고 있다.

아직 남성 스킨케어 글로벌 시장은 여성 시장에는 크게 못미치고 있다.

여성 스킨케어 시장 규모는 1천76억달러로 남성 시장의 30배가 넘는다.

그러나 남성 스킨케어 시장은 작년에 9.8% 성장해 여성 시장 성장률(4.8%)의 2배를 넘는다고 이 신문은 덧붙였다.

sungj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5/30 03: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