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세월호참사> 침몰 8일째…수색 재개·중단 반복

물보라를 헤치며
물보라를 헤치며(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합동구조팀 잠수사들이 세월호 침몰 1주일째인 지난 22일 오후 현장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해군 제공)

(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세월호 침몰 사고 발생 8일째인 23일 실종자 수색 작업이 계속된다.

민관군 합동구조팀은 이날 함정과 민간어선 등 총 212척과 육·해·공군 및 해경, 소방 등 항공기 34대, 해군과 해군구조대, 소방 잠수요원, 민간 잠수사 등 구조대 550여명을 투입할 계획이다.

구조팀은 밤사이 조류가 예상보다 빨라지면서 수색 중단과 재개를 반복했다.

수색 마친 잠수부들
수색 마친 잠수부들수색 마친 잠수부들
(진도=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합동구조팀 잠수사들이 세월호 침몰 1주일째인 지난 22일 오후 수색을 마친 뒤 보트에서 돌아오고 있다. (해군 제공)

아직 공식 발표는 나오지 않았지만 이날 자정을 전후로 7구의 시신을 추가로 수습해 사망자는 총 128명으로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오전 6시 현재 수중 수색을 위해 잠수사들이 대기 중이며 물살이 느려지는 대로 투입될 예정이다.

이날 오전 6시 현재 사고 해역의 수온은 11.6도, 파고는 0.5m로 전날과 비슷하지만, 바다 속은 다소 탁한 상태라고 구조팀은 밝혔다.

구조팀은 이날도 실종자가 많이 있을 것으로 추정되는 3층과 4층 선수, 4층의 선미와 객실 등을 수색할 계획이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4/23 06: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