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여객선침몰> 사망자 2명 인하대·중앙길병원 안치

인천 용유초교 동창회장 인하대병원 안치
인천 용유초교 동창회장 인하대병원 안치(인천=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인천 용유초등학교 동창생들과 환갑기념 제주도 여행을 떠났다가 침몰한 세월호에서 숨진 백팽권(61)씨의 시신이 18일 오전 인천시 중구 인하대학교병원으로 들어서고 있다.

(인천=연합뉴스) 특별취재팀 = 초등학교 동창생들과 환갑기념 여행에 나섰다가 숨진 백평권(61)씨의 시신이 18일 오전 인천 인하대병원에 안치됐다.

세월호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다가 숨진 승무원 김기웅(28)씨의 시신은 17일 밤 늦게 인천 중앙길병원에 안치됐다.

인천시는 침몰 여객선에 탄 인천시민은 36명으로 잠정 집계됐으며 현재까지 2명이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20명이 구조돼 6명은 귀가했고 14명은 인하대병원, 길병원, 사랑병원 등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나머지 14명은 생사가 확인되지 않고 있다.

고 김기웅씨의 가족은 19일 인천 부평승화원에서 장례를 치를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천 용유초등학교 동창생 17명은 환갑기념으로 제주도 여행을 떠났다가 동창회장인 백평권씨가 숨지고 7명이 구조됐으며 나머지 9명은 실종상태다.

chang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4/18 11:4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