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구글 1분기 순익32%↑…기대 못미쳐 마감후 주가 급락

(AP=연합뉴스 DB)
(AP=연합뉴스 DB)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화섭 특파원 = 세계 최대 인터넷 서비스 기업인 구글은 1분기 매출이 154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9% 증가했다고 16일(현지시간) 밝혔다.

순익은 34억5천만 달러로 32% 증가했다. 주당 순익은 5.04 달러로 3% 늘었다.

이는 증권 분석가들의 당초 예상에 미치지 못하는 실적이다.

이 회사 최고경영자(CEO) 래리 페이지는 "제품 개선을 많이 했고, 특히 모바일에서 개선이 두드러졌다"며 "또 신사업에도 진전이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구글의 광고 수주 물량이 늘고 있어 전체적으로는 성장이 이어지고 있으나 온라인 광고 단가는 하락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가 구글 광고를 클릭하는 '유료 클릭'의 수는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했으며 클릭당 평균 단가는 9% 감소했다.

구글 주가는 이날 뉴욕 나스닥 시장에서 3.75% 상승한 556.54 달러로 마감했으나, 마감 후 실적이 발표되자 급락했다.

마감 34분 후 기준으로 구글 주가는 522.30 달러로, 6.15% 내렸다.

solatid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4/17 05: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