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네이버 부동산, 매물정보 유통 플랫폼으로 개편

송고시간2014-04-16 10:50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 네이버 부동산이 그동안 직접 운영해 온 부동산 매물 정보 서비스를 종료하고 부동산 전문회사들의 정보를 유통하는 플랫폼으로 옷을 갈아입는다.

네이버는 5월 1일부터 네이버 부동산을 부동산114, 부동산뱅크 등 부동산 정보 전문회사들의 매물정보가 노출되는 플랫폼으로 전면 개편한다고 16일 밝혔다.

네이버는 지난해 8월 벤처기업 상생협의체의 중재로 부동산 전문기업들과 만나 상호 협력방안을 논의한 끝에 부동산 서비스를 직접 제공하는 대신 플랫폼으로 개편하기로 합의했다.

네이버는 개편 이후에도 정확한 부동산 정보를 서비스하기 위해 실제 매물이 존재하는지 사전에 확인하는 검증제도를 계속 유지할 계획이다.

검증과정은 공정성과 투명성을 강화하기 위해 네이버가 아닌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KISO) 산하 '부동산매물검증센터'에서 진행한다. 부동산 업체가 네이버 부동산에 매물 신청을 하면 검증센터에서 실제 매물 여부를 확인해 등록해주는 구조다.

확인매물의 가치를 높이고자 매물 등록 정렬방식도 전면 개편했다. 매물 정보의 품질 관련 항목을 점수화해 상위 매물이 먼저 노출될 수 있도록 하는 새로운 알고리즘이 적용됐다.

네이버는 개편 직후 매물 등록이 일시적으로 급증할 가능성에 대비해 오는 22일부터 일찌감치 '확인매물 사전등록' 서비스를 한다.

기존 네이버 부동산의 자체 상품은 모두 없어지지만 서비스 개편 초기 안정화 기간에는 '건당 매물 등록 기능'만 한시적으로 유지된다.

부동산뱅크 송상열 대표는 "이번 매물제휴 상생으로 부동산 정보 유통 생태계에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질 것으로 본다. 네이버와 함께 확인매물 서비스를 더욱 강화하여 사용자에게 더 좋은 서비스를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네이버 부동산, 매물정보 유통 플랫폼으로 개편 - 2

goriou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