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MS, 전략책임자에 '클린턴 캠프' 출신 마크 펜 임명"

마케팅 조직 일원화…일부 임원 퇴진
(EPA=연합뉴스 DB)
(EPA=연합뉴스 DB)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화섭 특파원 =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기업 마이크로소프트(MS)가 3일(현지시간) 최고전략책임자(CSO)에 마크 펜 부사장(EVP)을 임명하는 등 고위 임원 인사와 조직개편을 단행했다.

이번 인사는 사티아 나델라 최고경영자(CEO)가 취임한 후 약 4주만에 이뤄진 첫 임원 물갈이다.

펜 CSO는 홍보업체 버슨-마스텔러의 CEO를 맡고 있다가 2012년 7월 MS에 합류했으며 이번 인사 직전까지 광고 및 전략 담당 부사장을 맡았다.

그는 MS 입사 전에 홍보와 여론조사 분석 등을 담당하면서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 힐러리 클린턴 전 상원의원, 토니 블레어 전 영국 총리 등의 선거운동 캠프에 조언과 분석을 했고, 클린턴 전 의원이 2008년 미국 민주당 대통령후보 경선에 나섰을 때는 선거운동본부의 전략책임자로 일했다.

그는 앞으로 트렌드 분석 등을 통해 회사의 전략을 수립하고 정치권과의 관계를 원활히 하는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펜 부사장은 이번 인사를 계기로 CSO 직함을 얻어 'C-레벨'(최고 책임 임원 등급)이 됐으나 원래 가지고 있던 광고 분야 업무는 내려놓게 됐다.

대신 크리스 카포셀라 부사장이 최고 마케팅 책임자(CMO)에 임명돼 비즈니스와 소비자 분야의 글로벌 제품 마케팅, 광고, 브랜드, 조사, 커뮤니케이션 등 업무를 맡게 됐다.

이에 따라 분산돼 있던 MS의 마케팅·광고 기능이 카포셀라 부사장 산하로 일원화됐다.

원래 사업 개발 담당이던 토니 베이츠 부사장은 퇴진했으며, 마케팅 담당이었던 타미 렐러 부사장도 카포셀라 부사장에게 업무를 인계하고 '앞으로 수개월 내에' 퇴사키로 했다.

디바이스 및 스튜디오 그룹을 담당하던 줄리 라슨-그린 부사장은 일각에서 퇴진설이 나오던 것과 달리 향후 수개월 내에 애플리케이션 및 서비스 그룹으로 이동해 새로운 역할을 맡게 될 예정이다.

다만 이렇게 될 경우 라슨-그린 부사장이 직급이 똑같은 애플리케이션 및 서비스 그룹 담당 치 루 부사장에게 보고하는 체계가 돼 앞으로 이를 어떻게 조정할지는 확실치 않다.

나델라 CEO는 이번 인사를 발표하면서 자신이 최근에 끝까지 읽은 대니얼 제임스 브라운의 책 '더 보이즈 인 더 보트'(The Boys in the Boat)에 나오는 스토리를 예로 들었다.

이 책에는 1936년 베를린 올림픽에 미국 대표로 나가 우승을 차지한 워싱턴대 조정 경기팀의 사연이 담겨 있다.

나델라는 이 책을 인용해 선수들이 혼연일체가 되어 호흡과 손발이 착착 들어맞는 '스윙'이라는 느낌에 관해 설명하면서 "회사 차원에서 봤을 때, 또 지도부 차원에서 봤을 때, 또 개인 차원에서 봤을 때 우리의 목표는 '스윙'을 찾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solatid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3/04 06:2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