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산바지락 속여 판매' 을왕리 조개구이집 벌금형

송고시간2014-02-27 14:47

(인천=연합뉴스) 손현규 기자 = 중국산 바지락을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한 인천 을왕리해수욕장 일대 조개구이 식당 업주들이 무더기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인천지법 형사12단독 송미경 판사는 농수산물의 원산지 표시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A(44)씨 등 조개구이 식당 업주 6명에게 각각 벌금 100만원을 선고했다고 27일 밝혔다.

송 판사는 "농수산물을 판매하거나 판매할 목적으로 보관·진열하는 업주는 거짓으로 원산지를 표시하거나 혼동을 일으키는 표시를 해서는 안된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1월 25일 인천시 중구 을왕동 을왕리해수욕장 인근에서 중국산 바지락 20∼40㎏을 수족관에 보관하며 국내산으로 원산지를 속여 판매한 혐의로 기소됐다.

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