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마운트곡스, 4천억원대 비트코인 도난당해"<종합2보>

송고시간2014-02-26 10:42

외부 해커 소행 추정…최대 신뢰 위기

(서울=연합뉴스) 홍성완 기자 =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가장 오래된 거래소인 '마운트곡스'(Mt Gox)가 25일 거래를 중단한 가운데 고객들은 4억 달러(약 4천294억원) 규모의 비트코인 손실을 우려하고 있다고 영국 일간 파이낸셜타임스(FT)가 보도했다.

FT는 초기 단계에 있는 비트코인의 신뢰성이 최대 시험에 직면했다고 지적했다.

이날 갑자기 거래를 중단함으로써 마운트곡스에는 루머와 함께 비난이 빗발쳤다.

마운트곡스의 유통 비트코인 1천244만개의 약 6%에 달하는 74만4천개를 외부 해커에 의해 도둑맞는 손실을 입었다는 내용의 문건이 온라인상에 나돌고 있다.

마운트곡스에서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불확실한 가운데 고객들은 돈을 되찾지 못할 가능성을 우려하고 있다고 FT는 전했다.

마운트곡스는 지난달 고객의 인출을 중단했으나 비트코인 거래는 계속 허용했다.

마운트곡스측은 비트코인에 버그가 생겼기 때문이라고 주장했으나 다른 거래소들은 버그 문제를 해결했다고 밝혔다.

마운트곡스는 지난주 보안 이유로 도코 사무실을 이전중이라고 밝혔다.

도쿄 시부야 지역에 있는 본사 건물 밖 길거리에는 2명의 고객이 자신의 비트코인을 돌려달라고 요구하면서 수일째 항의 시위를 벌이고 있으나 마운트곡스측은 이를 외면하고 있다.

시위자 가운데 한 명인 런던 출신 개발자 콜린 버지스는 대체 결재시스템인 비트코인에 대한 믿음은 흔들리지 않았다고 말했다.

그는 "마운트곡스가 결국 문을 닫으면 이곳에 돈을 맡겨둔 모든 사람에게는 나쁜 소식이겠지만 다른 거래소들에는 희소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비트코인을 사용자 컴퓨터에 저장할수 있는 소프트웨어를 만드는 '블록체인 닷인포'의 니컬러스 케리 최고경영자(CEO)는 마운트곡스 사태에 대해 "신뢰를 저버린 것"이라고 비난하면서도 "신뢰 회복을 위해 협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중앙정부의 지원이 없는 통화로서 비트코인의 가치는 사용자의 신뢰에 달려있다.

기업인들은 마운트곡스가 5년 역사에서 최대 위기를 맞았다는 점을 시인하고 있다.

그러나 다른 거래소에서는 비트코인 가격이 이날 현재 521달러로 8% 하락하는데 그쳤다.

미 조지타운대학 짐 에인절 경제학 교수는 "비트코인은 전자책 처럼 단지 사용할 수 있는 인프라와 마찬가지"라면서 "신기술에 기반을 둔 규제받지 않는 인프라이기 때문에 이번과 같은 문제들은 예상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jamie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