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둑> '최강 신예 기사 가린다' 메지온배 12일 개막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국내 최강의 신예 바둑 기사는 누구일까.'

입단 3년차 이하(2012년 이후 입단자) 프로기사와 한국기원 소속 연구생들이 함께 출전해 자웅을 겨룰 2014 메지온배 오픈신인왕전이 12일 개막한다.

지난해 동아팜텍배 오픈신인왕전이라 불렸던 이 대회는 후원사가 이름을 변경해 올해부터 메지온배 오픈신인왕전으로 명칭이 바뀌었다.

이번 대회에는 2012년 입단자 13명, 2013년 입단자 13명, 2014년 입단자 7명과 남자연구생 상위랭커 7명, 여자연구생 상위랭커 3명 등 모두 43명이 출전한다.

40명이 출전하는 예선에서 13명을 선발하며, 시드를 받은 3명이 합류해 본선 16강 토너먼트로 결승 진출자를 가린다.

최종 우승자를 가릴 결승전은 3번기로 치러진다.

지난 대회 우승자인 변상일 2단과 1월 랭킹 상위자인 신민준 초단, 후원사의 선택을 받은 신진서 2단이 시드자로 본선에 직행했다.

별도 예선 없이 프로와 아마추어가 동등한 자격으로 맞대결을 벌이는 대회는 메지온배가 유일하다.

개막식에 앞서 10일 오후 5시부터는 대회 개최를 기념하는 프로지도기가 서울 역삼동 노보텔 앰배서더 강남에서 열린다.

총 규모 5천300만원인 2014 메지온배 오픈신인왕전은 제약회사 메지온이 후원하고 한국기원이 주최한다.

우승상금은 800만원, 준우승상금은 300만원이다.

한편 메지온은 향후 개최 예정인 '한·중 신예대항전(가칭)'도 후원한다.

kamj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2/07 14: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