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문수 "도지사 8년이면 충분"…3선 불출마 확인

"통일·경제활성화 등 국가적인 사안 열심히 하고 싶다"
김문수 경기도지사. <<연합뉴스DB>>
김문수 경기도지사. <<연합뉴스DB>>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김문수 경기지사가 14일 "도지사 8년이면 충분하다고 생각한다"며 3선 불출마를 확실히 했다.

김 지사는 JTBC 뉴스9에 출연해 "단체장은 재선, 8년이 적합하다고 오랫동안 생각해왔고 당에 얘기해왔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청와대에서 (3선 출마를) 강하게 원한다면 어떻게 할 것인가"라는 질문에 "지금도 강력하다. 더 강력할 수는 없다고 본다. 내 입장을 밝혔기 때문에 새로운 후보들이 계속 도민들을 위해 알려지고 활동을 하면 지지도가 올라갈 것으로 본다"고 답했다.

새누리당이 원하지 않는 경기지사 선거 결과가 나왔을 경우 책임론과 관련해 김 지사는 "(당이 원해서 경기지사를) 2번을 했다. 책임을 물으면 져야지만 저로서는 최선을 다했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경기도도 중요하지만 국가적인 사안인 통일이라든지 경제활성화 등에 관심이 많아 다른 것을 열심히 하고 싶다"며 대권에 대한 의지를 숨기지 않았다.

당권 도전과 관련해서는 "현재로서는 생각하지 않고 있다"면서도 "도지사직이 6개월 남아 유종의 미를 거두는 데 주력하고 차츰 구상하겠다"고 했다.

도지사직을 마친 뒤 행보에 대해서는 "부족한 것 채우는 게 우선이고 선거는 당장 급하게 생각 안 한다"며 "지난 대선 경선에 나가보니까 준비도 많이 해야 하지만 저 같은 경우는 부족한 게 많아 시간이 많이 필요하다"고 즉답을 피했다.

안철수 신당에 대해서는 "새로운 정치를 원하는 분의 상당한 지지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고 상당한 변수가 될 것"이라고 했고, 개헌론과 관련해서는 "국회의원에게 권한을 넘기는 내각제 개헌에 대해 국민이 동의하지 않을 것"이라는 의견을 내놨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1/14 22:1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