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GC인삼공사, 인삼박물관 새 단장 개관

(서울=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KGC인삼공사는 고려인삼의 역사와 전통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인삼박물관을 새단장해 개관한다고 8일 밝혔다.

인삼박물관은 총 830㎡의 규모로 약 250여점의 인삼·홍삼관련 자료를 갖추고 있다. 2004년 개관 당시에 비해 사료는 약 100여점이 늘었다.

인삼밭의 자연과 향을 귀로 듣고 코로 느낄 수 있는 체험존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세계 최대 규모의 홍삼제조시설인 충남 부여 고려인삼창에 위치한 인삼박물관은 `고려인삼의 역사',`인삼 재배', `인삼 체험', `인삼 제조', `인삼산업의 역사', `인삼문화 갤러리' 등의 공간으로 구성됐다.

특히 인삼문화 갤러리에는 1910년대 생산돼 현존하는 가장 오래된 홍삼제품, 현재가치로 1억원이 넘는 홍삼, 20여편의 인삼 관련 사진도 전시됐다.

KGC인삼공사, 인삼박물관 새 단장 개관 - 2

chunj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4/01/08 09: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