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비리의혹' 이노세 도쿄 도지사 자진사퇴(종합)

의료법인으로부터 5억 원 수수 의혹으로 불명예 사임
'비리의혹' 사퇴 회견하는 도쿄 도지사
(도쿄 교도=연합뉴스) 불법자금 수수의혹을 받아온 이노세 나오키(67·猪瀨直樹) 도쿄도(都) 이노세 지사가 19일 도쿄 도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사퇴 의사를 밝히고 있다. 2013.12.19 <<국제뉴스부 기사참조>>
jhcho@yna.co.kr
'비리의혹' 사퇴 회견하는 도쿄 도지사

(도쿄 교도=연합뉴스) 불법자금 수수의혹을 받아온 이노세 나오키(67·猪瀨直樹) 도쿄도(都) 이노세 지사가 19일 도쿄 도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사퇴 의사를 밝히고 있다. 2013.12.19 <<국제뉴스부 기사참조>>
jhcho@yna.co.kr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불법자금 수수의혹을 받아온 이노세 나오키(67·猪瀨直樹) 도쿄도(都) 도지사가 자진 사퇴했다.

이노세 지사는 19일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 최대 의료법인인 도쿠슈카이(德洲會)그룹측으로부터 작년 도지사 선거 직전 5천만 엔(약 5억 원)의 자금을 받은 사건에 대해 "도민과 국민에게 깊이 사과드린다"며 "이제는 한 사람의 작가이자 도민으로서 받은 은혜에 보답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노세 지사는 정계 입문 전 논픽션 역사물 등을 쓴 작가였다.

이노세 지사는 더는 자신의 문제로 도 운영과 2020년 도쿄 하계올림픽 준비를 정체시킬 수 없다는 판단을 내렸다고 말했다. 그는 이날 도의회 의장에게 사직서도 제출했다.

이로써 이노세 지사는 작년 12월 취임 이후 만 1년 만에 불명예스럽게 물러나게 됐다. 보궐선거는 도쿄 도의회 의장이 선거관리위원회에 관련 통지를 한 이후 50일 이내에 실시된다.

이노세 지사는 올 9월 도쿄지검 특수부가 도쿠슈카이 그룹이 작년 12월 중의원 선거 때 그룹 산하 병원의 간호사, 직원들을 동원해 선거운동을 벌인 혐의를 잡고 강제 수사에 착수하자 자신의 비서를 통해 자금 전액을 돌려줬다.

이노세 지사는 지난달 22일 자금 수수 사실이 드러난 이후 받은 자금은 "선거와 무관한 개인 채무"라고 해명하고 차용증도 공개했지만, 대가성을 의심케 하는 정황들이 속속 드러나고, 잦은 말 바꾸기로 본인 주장의 신뢰성을 의심받게 되면서 거센 사임 압박을 받아왔다.

이시하라 신타로(石原愼太郞) 현 일본유신회 공동대표의 후임인 이노세 지사는 작년 12월 도지사 선거에서 압승한 데 이어 지난 9월 도쿄의 2020년 하계올림픽 유치 성공을 이끄는 등 정치적으로 성공 가도를 달려왔지만 비리 의혹으로 추락했다.

jh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12/19 11: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