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與, 시정연설에 "野요구에 충분한 답 됐을 것"(종합)

유일호 새누리당 대변인 <<연합뉴스DB>>
유일호 새누리당 대변인 <<연합뉴스DB>>


"간절함 배어있는 시정연설…국회가 답할 차례"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기자 = 새누리당은 18일 박근혜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대해 "야당이 줄기차게 요구한 주장에 대한 충분한 답이 됐을 것으로 생각한다"면서 정기국회에서 민생현안 처리를 위한 야당의 협조를 촉구했다.

유일호 대변인은 국회 브리핑에서 "박 대통령은 국민적 의혹이 제기된 사항에 대해 국민에게 진상을 명확하게 규명하고 사법부의 판단이 나오는 대로 책임질 일 있는 사람에게 책임을 지게 하겠다는 말씀을 하시고, 모든 정치적 사안을 여야가 합의해서 결과를 내주고 그 결과를 받아들이겠다는 말씀을 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국가기관 대선개입 의혹 특검과 국정원 개혁을 위한 국회 특위 구성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은 없었지만, 박 대통령이 '야당이 주장하는 문제'라는 포괄적 표현으로 여야 합의를 전제로 수용 가능성을 내비쳐 기존보다 진전된 언급을 한 것으로 평가한 셈이다.

유 대변인은 "이제 국회가 화답할 차례다. 정쟁을 접고 초당적으로 협력해야 할 때"라면서 "국정 발목 잡기와 반대를 위한 반대는 이제 중단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그는 "박 대통령은 내년도 예산안에 대해 진정성 있는 설명을 하고 소통을 강조하는 등 간절함이 배어 있는 시정연설을 한 것으로 평가한다"면서 "여야는 하루빨리 국회를 정상화를 위해 적극 협조하고 진심으로 국민을 위한 국민의 국회로서 본연의 임무에 충실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새누리당도 이를 위해 야당과 대화를 소홀히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lkw777@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11/18 12: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