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후쿠시마 오염수 탱크구역 다른 7곳도 유출 가능성"

송고시간2013-09-17 16:28

오염수 유출사고를 빚은 후쿠시마(福島) 제1 원전 모습. (AP=연합뉴스DB)

오염수 유출사고를 빚은 후쿠시마(福島) 제1 원전 모습. (AP=연합뉴스DB)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일본 후쿠시마(福島) 제1 원전의 방사능 오염수 저장탱크 구역 가운데 지금까지 드러나지 않은 7개 구역에서도 과거에 오염수가 누출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도쿄신문이 17일 보도했다.

도쿄전력이 18호 태풍 `마니'로 많은 비가 내려 저장탱크의 유출방지용 콘크리트 보(洑.높이 30㎝)에 고인 빗물을 조사한 결과, 그동안 누출 흔적이 발견되지 않았던 탱크 구역 7곳에서 리터당 34∼3천700 베크렐의 고농도 스트론튬이 검출됐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는 이들 탱크 구역에서도 언젠가 오염수 누출이 있었음에도 지금까지 유출 흔적을 발견하지 못했을 가능성 등을 시사하는 것이다.

그동안 후쿠시마 원전에서는 300t의 오염수가 유출된 것으로 확인된 `H4' 탱크 구역을 포함 4개 구역, 6기의 탱크 표면에서 누출 흔적이 발견됐었다.

ys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