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수산청간부 16일 방한…금수철회 요구할 듯(종합)

송고시간2013-09-15 16:11

日 수산물 수입금지후 첫 당국자 방한…식약처 등 방문 후쿠시마오염수 사태 외교갈등 비화 여부 변수될 듯

공중에서 내려다 본 후쿠시마 제1원전. <<연합뉴스 DB>>

공중에서 내려다 본 후쿠시마 제1원전. <<연합뉴스 DB>>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일본 수산청 간부가 후쿠시마(福島) 제1원전 주변 8개현의 모든 수산물을 수입하지 않기로 한 한국 정부의 결정 철회를 요구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할 것으로 15일 알려졌다.

정부 소식통들에 따르면 일본 수산청의 가가와 겐지(香川謙二) 증식(增殖)추진부장(한국의 국장)은 16일 한국 식품의약품안전처를 방문해 당국자들을 면담할 예정이다. 또 외교부, 해양수산부 등의 당국자들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후쿠시마 제1원전의 방사능 오염수 유출 문제로 인해 한국 정부가 후쿠시마 등 8개 현에서 나오는 수산물의 수입을 전면 금지한 이후 일본의 담당부처 당국자가 방한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정부, 일본 수산물 수입제한 확대
정부, 일본 수산물 수입제한 확대

일본 수산물에 대한 국민들의 우려가 커지자 정부는 지난 6일 당정협의를 거쳐 일본 수산물 수입 제한을 확대하는 조치를 결정했다. 사진은 노량진 수산시장. <<연합뉴스DB>>

가가와 부장은 한국 정부 당국자들에게 수입금지의 근거와 경위 등에 대한 설명을 요구하는 한편 오염수 사태에 대한 일본 정부의 대책을 전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일본 어업계의 목소리를 반영, 금수 조치의 철회를 요구할 것으로 예상된다.

앞서 일본의 대(對) 한국 수산물 수출의 절반 이상을 담당하는 홋카이도(北海道)의 야마야 요시히로(山谷吉宏) 부(副) 지사는 홋카이도가 금수대상 지역이 아님에도 지난 12일 혼카와 가즈요시(本川一善) 수산청 장관에게 한국에 수산물 금수 조치의 철회를 제의하라는 내용의 요청서를 제출했다.

일본 산케이신문은 14일 일본 정부가 한국의 수산물 수입금지 조치에 대해 세계무역기구(WTO)에 제소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보도했다. 그런 만큼 이번 한일 당국자 간 면담은 이번 사태가 양국 외교갈등 사안으로 비화할지에 중요한 분수령이 될 전망이다.

한국 정부는 후쿠시마 제1원전 오염수 해양 유출 사태로 국민 불안이 커지자 후쿠시마·이바라키(茨城)·군마(群馬)·미야기(宮城)·이와테(岩手)·도치기(회<又대신 万이 들어간 板>木)·지바(千葉)·아오모리(靑森) 등 8개 현에서 나오는 모든 수산물의 수입을 지난 9일부터 금지했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