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채동욱 총장 조선일보 상대 정정보도 청구 소송(종합)

변호사 선임…"유전자 검사 조속히 실시할 것"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고상민 기자 = 채동욱 검찰총장은 12일 자신의 '혼외아들 의혹'을 보도한 조선일보에 대해 정정보도 청구 소송을 제기하겠다고 밝혔다.

채 총장은 "지난 9일 조선일보 보도에 대해 정정보도를 청구했으나 유감스럽게도 오늘까지 정정보도가 이뤄지지 않았다"면서 "따라서 조선일보를 상대로 법원에 정정보도 청구소송을 제기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구본선 대검찰청 대변인이 전했다.

채 총장은 "조선일보 보도 의혹의 조속한 해소를 위해 (언론중재위원회) 조정 및 중재 절차를 거치지 않고 곧바로 소송을 제기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채 총장은 이어 "보다 신속한 의혹 해소를 위해 소송과는 별도로 유전자 검사를 조속히 실시하는 방안도 추진하겠다"면서 "구체적인 절차와 방법은 개인적으로 선임한 변호사가 조선일보 측과 협의토록 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내식당으로 향하는 채동욱 총장
구내식당으로 향하는 채동욱 총장(서울=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채동욱 검찰총장이 자신의 '혼외아들 의혹'을 보도한 조선일보에 대해 정정보도 청구 소송을 제기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12일 오후 점심식사를 하기 위해 서울 대검찰청 구내식당으로 향하고 있다. 2013.9.12
pdj6635@yna.co.kr

이와 관련해 채 총장은 이날 중 변호사 2명을 선임할 예정이다.

검찰은 채 총장 명의의 정정보도 청구와 별도로 지난 10일 검찰 조직 차원에서 보낸 정정보도 청구에 대해서도 조선일보가 수용의사를 밝히지 않을 경우 소송을 진행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검찰 관계자는 "(이번 의혹 제기가) 개인적인 문제가 아니라 검찰 전체의 사기와 수사 중인 사안 등에 실제 지장을 초래하는 부분이 있다"면서 "개인적 문제와 검찰 전체의 문제를 분리해서 대응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관계자는 "지금 의혹이 무분별하게 증폭되고 있어 가장 조속한 해결 방법으로 (채 총장이) 정정보도 소송을 청구했다"며 "법정에서 모든게 이루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pdhis959@yna.co.kr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9/12 11:5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