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정부, 내일 후쿠시마원전 오염수 종합대책 제시

송고시간2013-09-02 14:17

일본정부, 내일 후쿠시마원전 오염수 종합대책 제시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제1 원전의 오염수 유출 문제와 관련해 내일 원자력재해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종합대책을 마련키로 했습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오늘 열린 당정 협의에서 이 같은 방침을 설명했습니다. 연립여당인 공명당의 야마구치 나쓰오 대표는 오염수 유출이 매우 심각한 문제라면서 정부의 전면적인 대응을 요청했습니다. 이에 대해 아베 신조 총리는 "도쿄전력에 맡기지 않고 국가가 전면에 나서 필요한 대책을 실행해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福島) 제1 원전의 오염수 유출 문제와 관련, 3일 원자력재해대책본부 회의를 열어 종합대책을 마련키로 했다.

후쿠시마 원전의 오염수 처리 설비를 증설하고 관계 각료회의도 설치한다.

후쿠시마 제1원전의 모습 <<연합뉴스DB>>

후쿠시마 제1원전의 모습 <<연합뉴스DB>>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2일 낮 열린 당정 협의에서 이 같은 방침을 설명했다.

연립여당인 공명당의 야마구치 나쓰오(山口那津男) 대표는 이날 협의에서 오염수 유출이 매우 심각한 문제라면서 정부의 전면적인 대응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는 "도쿄전력에 맡기지 않고 국가가 전면에 나서 필요한 대책을 실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ys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