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후쿠시마 저장탱크 배관에서도 오염수 유출 가능성

송고시간2013-09-02 10:38

탱크 본체이어 연결 배관도 `위험'…"탱크점검 부실"

후쿠시마 저장탱크 배관에서도 오염수 유출 가능성 일본 후쿠시마 제1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은 오염수 저장탱크들을 연결하는 배관 한곳에서도 오염수 유출이 새로 확인됐다고 발표했습니다. 오염수 유출이 추가 확인된 곳은 지난달 19일 약 300톤의 오염수 유출이 생긴 지상 저장탱크가 위치한 H4 구역에서 남서쪽으로 약 100m 떨어진 H5 구역입니다. 이와 함께 시간당 최대 1800밀리시버트가 검출됐던 문제의 탱크 반대편에서도 1700밀리시버트가 새로 검출됐습니다. 도쿄전력은 H3 구역에 있는 이 탱크의 오염수를 다른 탱크로 옮길 방침입니다.

(도쿄=연합뉴스) 김용수 특파원 = 일본 후쿠시마(福島) 제1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은 1일 오염수 저장탱크들을 연결하는 배관 한곳에서도 오염수 유출이 새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2일 일본 언론에 따르면 오염수 유출이 추가 확인된 곳은 지난달 19일 약 300t의 오염수 유출이 생긴 지상 저장탱크가 위치한 H4구역에서 남서쪽으로 약 100m 떨어진 H5 구역이다.

작업원들이 지난달 31일 저장 탱크들을 점검하던 중 탱크 사이를 잇는 배관 이음매 부위에서 물이 떨어지는 것을 발견, 바닥의 방사선량을 측정한 결과 시간당 약 230밀리시버트(m㏜)가 검출됐다.

이는 방사능 오염수가 탱크 본체뿐만 아니라 탱크 배관쪽에서도 유출되고 있을 가능성을 시사하는 것이다.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의 지상 탱크. <<연합뉴스DB>>

도쿄전력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의 지상 탱크. <<연합뉴스DB>>

이와 함께 31일 시간당 최대 1800 밀리시버트(m㏜)가 검출됐던 문제의 탱크 반대편에서도 1700 밀리시버트(m㏜)가 새로 검출됐다.

도쿄전력은 H3 구역에 있는 이 탱크의 오염수를 다른 탱크로 옮길 방침이다.

한편 아사히(朝日)신문은 도쿄전력이 약 1천기에 달하는 오염수 저장탱크의 이상유무를 단 두명이 확인하고 있어 부실 점검이 우려된다고 보도했다.

단순계산으로 작업원 1명이 탱크 500기씩을 맡는다고 할 때 탱크 1기 점검에 15초밖에 걸리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와 관련, 도쿄전력은 탱크 점검 인력을 현재의 10명에서 60명으로 대폭 늘릴 예정이라고 신문은 덧붙였다.

ys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