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도네시아 아체서 규모 6.1 강진…1명 사망(종합)

(자카르타=연합뉴스) 이주영 특파원 = 인도네시아 수마트라섬 북부 아체주(州)에서 2일(이하 현지시간) 규모 6.1의 강진이 발생해 1명이 숨지고 최소 50여명이 다쳤다고 재난관리 당국이 밝혔다.

지진은 오후 2시37분께 아체주 주도 반다아체에서 서쪽으로 320㎞ 떨어진 산악지대인 베네르메리아 지역 지하 10㎞에서 발생했다고 미국 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람파한시 보건소 의사 에마 수리야니는 AFP 통신과 인터뷰에서 "어린이 한 명이 무너진 벽에 깔려 숨졌다"며 "주택 담이 무너지면서 상처를 입거나 뼈가 부러진 주민 50여명이 보건소를 찾아왔다"고 말했다.

아체주 주도인 반다아체에서도 지진으로 약 1분간 건물이 흔들려 놀란 주민들이 건물 밖으로 뛰쳐나왔다.

인도네시아 재난방지청(BNPB) 수토포 푸르워 누그로호 대변인은 이번 지진으로 주택이 최소 10채가 파괴됐다며 현재 추가 위험에 대한 평가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는 '불의 고리'(Ring of Fire)로 불리는 환태평양 화산·지진대에 자리 잡고 있어 지진이 자주 발생하며, 특히 아체에서는 2004년 12월 수마트라 강진·쓰나미로 17만여명이 숨진 바 있다.

scitec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7/02 20: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