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종교계, '국정원 선거개입' 비판 확산

20여개 기독교 단체, 공동대책위 발족
국정원 선거개입 기독교공대위 발대식
국정원 선거개입 기독교공대위 발대식(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네거리 인근에 모인 기독교인들과 시민들이 '국가정보원 선거개입 기독교 공동대책위원회' 발대식 및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3.6.25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공병설 기자 = 국가정보원의 선거 개입 사건에 대한 종교계의 비판이 확산하고 있다.

'국가정보원 선거 개입 기독교 공동대책위원회'는 25일 오후 서울 중구 파이낸스센터 앞에서 발족 기자회견을 열어 이번 사건의 철저한 진상 규명과 박근혜 대통령의 사과를 촉구할 예정이다.

국정원 선거개입 기독교공대위 발대식
국정원 선거개입 기독교공대위 발대식(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네거리 인근에서 열린 '국가정보원 선거개입 기독교 공동대책위원회 발대식'에 참석한 기독교인과 시민들이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13.6.25
hama@yna.co.kr

공동대책위에는 감리교 정의평화위원회, 건강한교회를 위한 목회자협의회, 전국목회자정의평화협의회, 한국YMCA전국연맹,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인권센터와 정의평화위원회, 한국기독교장로회 교회와사회위원회 등 20여개 단체가 참여했다.

공동대책위는 미리 배포한 회견문에서 "지난 대선 과정에서 벌어진 이번 사건은 국가 권력기관이 조직적이 불법적으로 선거에 개입한 사건으로 민주주의 근간을 유린하는 중대한 범죄"라고 규정했다.

대책위는 "원세훈 전 국정원장은 선거 개입을 지시했고, 수사를 통해 진실을 밝혀야 할 김용판 전 경찰청장은 사건을 축소·은폐하려 했다"며 "검찰도 공소시효가 임박해서야 원세훈 전 원장과 김용판 전 청장을 불구속기소하고 댓글을 달아 선거에 개입한 직원들은 모두 기소유예 처분했다"고 비판했다.

국정원 선거개입 기독교공대위 발대식
국정원 선거개입 기독교공대위 발대식(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5일 오후 서울 광화문네거리 인근에 모인 기독교인들과 시민들이 '국가정보원 선거개입 기독교 공동대책위원회' 발대식 및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13.6.25
hama@yna.co.kr

대책위는 "철저한 국정조사를 통해 관련자들을 처벌해야 하며, 이 사건으로 가장 큰 수혜를 본 박근혜 대통령은 국민 앞에서 공개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약속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공대위는 "새누리당이 진실을 외면한 채 남북정상회담 회의록 발췌본 공개를 통한 서해 북방한계선(NLL) 발언 등으로 물타기 하는 모습은 국민의 더 큰 분노와 저항을 불러올 것"이라고 주장했다.

대책위는 이번 사건을 계기로 국정원의 역할과 권한도 축소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앞서 천주교정의구현전국연합을 비롯한 천주교 단체들과 실천불교전국승가회도 지난 21일 이번 사건에 대한 시국선언과 입장 발표를 통해 철저한 진상 규명과 관련자 처벌, 재발 방지책 마련을 촉구했다.

k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6/25 14: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