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원로 코미디언 남철, 21일 별세(종합)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원로 코미디언 남철(본명 윤성노)이 21일 오전 별세했다. 향년 79세.

원로 코미디언 남철 별세
원로 코미디언 남철 별세(서울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지병으로 별세한 원로 코미디언 남철(본명 윤성노)의 빈소가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발인은 23일. 2013.6.21
photo@yna.co.kr

한국방송코미디언협회 관계자는 이날 "남철 선생님이 지병으로 오늘 오전 10시30분께 돌아가셨다"고 밝혔다.

유족 측은 "평소 혈압이 높았고, 만성 신부전증이 있어 건강이 안 좋았던 데다 최근 식사를 못해 많이 쇠약해진 상태였다"며 "오늘 아침에 상태가 갑자기 안 좋아져 결국 숨을 거뒀다"고 말했다.

남성남, 故 남철 빈소 조문
남성남, 故 남철 빈소 조문(서울 사진공동취재단=연합뉴스) 지병으로 별세한 원로 코미디언 남철(본명 윤성노)의 빈소가 21일 오후 서울 송파구 풍납동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가운데 남성남이 조문을 하고 있다. 2013.6.21
photo@yna.co.kr

1972년 TBC 코미디언으로 데뷔한 남철은 MBC '웃으면 복이 와요' '일요일 밤의 대행진' '청춘행진곡' '청춘만만세' 등에 출연하며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코미디언 남성남(82)과 콤비로 1960-1970년대 한국 코미디를 이끌었다. 남철-남성남 콤비의 '왔다리 갔다리 춤'은 한 시대를 풍미한 히트작이었다.

원로 코미디언 남철, 21일 별세
원로 코미디언 남철, 21일 별세(서울=연합뉴스) 원로 코미디언 남철(본명 윤성노, 오른쪽)이 21일 오전 별세했다. 향년 79세. 빈소는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1호실. 발인은 23일 오전 6시30분이다. 사진은 지난 2003년 SBS `웃음을 찾는 사람들'에 고정 출연한 남철ㆍ남성남 콤비 모습. 2013.6.21
photo@yna.co.kr

꾸준히 콤비로 활동해온 이들은 2000년대 들어 SBS '폭소클럽' '웃음을 찾는 사람들'에서 후배 코미디언들과 함께 무대에 섰고, 작년까지 전국을 순회하며 '복고 클럽' 코미디 공연을 펼쳤다.

한국 코미디에 공헌한 공로로 고인은 2000년 제7회 대한민국 연예예술상 문화관광부장관표창, 2011년 제2회 대한민국 대중문화예술상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빈소는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1호실에 마련됐고, 발인은 23일 오전 6시30분이다. 유족으로는 아내와 아들 윤길영 씨가 있다.

코미디언협회는 장례를 코미디언협회장으로 치르는 방안을 유족과 상의 중이다.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6/21 15: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