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회 '공공의료 국정조사 계획서' 처리

역사왜곡특위·남북관계특위도 구성
국회가 덥네 더워
국회가 덥네 더워(서울=연합뉴스) 배재만 기자 = 13일 국회 본회의장에 출석한 의원들이 서로 부채질을 하며 더위를 식히고 있다. 2013.6.13
scoop@yna.co.kr
http://blog.yonhapnews.co.kr/f6464

(서울=연합뉴스) 강영두 기자 = 국회는 13일 본회의를 열어 진주의료원 사태를 포함한 공공의료 정상화를 위한 국정조사 계획서를 의결했다.

공공의료 정상화 국정조사는 지난 12일부터 내달 13일까지 32일간 실시되며, 조사대상은 ▲지방의료원 재정상태와 공익적 역할 ▲경영상황 등 운영실태 전반 ▲진주의료원 휴·폐업 관련사항 ▲지자체 및 지방의회 등의 지방의료원 조사 감독 평가결과 및 개선방안 등이다.

앞서 국정조사특위는 전날 첫 전체회의를 열어 새누리당 정우택 의원을 위원장으로 선출했으며, 진주의료원 해산과 관련한 보건복지부 재의 여부를 둘러싸고 공방을 벌였다.

특위는 오는 24일 2차 회의를 열어 진주의료원 폐업을 강행한 새누리당 소속 홍준표 경남지사를 포함한 일부 광역단체장에 대한 증인 채택 여부를 논의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국회는 원자력안전위원회의 '국회몫' 추천위원으로 임창생 KAIST 교수, 나성호 전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본부장(이상 새누리당 추천), 김익중 동국대 의대 교수, 김혜정 환경운동연합 에너지기후위원장(이상 민주당 추천) 등 4명을 추천했다.

국회는 또 동북아역사왜곡대책 특위와 남북관계발전 특위 구성 결의안도 처리했다.

k0279@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6/13 10: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