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모간스탠리 "한국 부동산경기 구조적 반등 아니다"

대치동 아파트 단지<<연합뉴스DB>>
대치동 아파트 단지<<연합뉴스DB>>

(서울=연합뉴스) 방현덕 기자 = 외국계 투자은행(IB)인 모간스탠리가 한국의 주택 경기 회복설에 유보적인 입장을 보였다.

13일 국제금융센터에 따르면 모간스탠리는 이달 초 내놓은 보고서에서 "한국의 부동산 심리 약세가 지속하고 있다"며 "부동산 경기가 구조적 반등에 접어들었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밝혔다.

정부가 4.1 부동산 부양책을 발표하며 그달 부동산 거래는 전년 동월 대비 22.3%나 증가했다. 이에 크레디트스위스 등 일부 IB는 한국 주택시장에 다시 훈풍이 불고 있다는 분석도 내놨다.

그러나 모간스탠리는 "4월 부동산 거래 증가는 그동안 억눌렸던 일부 수요가 발현한 것"이라고 반박했다. 이어 4월 부동산 가격이 작년보다 0.8% 떨어지고 서울은 특히 3.0%나 하락한 점을 들어 부동산 심리는 여전히 부진하다고 평가했다.

모간스탠리는 지난해 말 취득세 감면조치 종료에 올 초 부동산 거래도 급감했다며 "취득세 감면조치 종료(6월)가 임박한 만큼 4월 부동산거래 반등은 일시적인 현상에 그칠 수 있다"고 전했다.

banghd@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6/13 10: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