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檢 '150억 배임 혐의' 조용기 목사 기소

송고시간2013-06-08 21:06

조용기 목사 <<연합뉴스DB>>

조용기 목사 <<연합뉴스DB>>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서울중앙지검 조사부(양호산 부장검사)는 여의도순복음교회에 거액의 손해를 끼친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 등으로 조용기(77) 원로목사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8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조 목사는 2002년 장남인 조희준(48) 전 국민일보 회장이 갖고 있던 아이서비스 주식 25만 주를 적정가(주당 2만4천원)보다 4배 가까이 비싸게 사들이도록 지시해 여의도순복음교회에 157억여원의 손해를 끼친 혐의를 받고 있다.

조 목사는 이 과정에서 세금 약 35억원을 포탈한 혐의도 받고 있다.

검찰은 지난해 12월 조 전 회장을 같은 배임 혐의로 먼저 기소한 뒤 보강 조사를 거쳐 조 목사를 이 사건의 '공범'으로 결론을 내렸다.

이와는 별도로, 조 전 회장은 2004∼2005년 자신이 대주주로 있던 회사의 자금 35억원을 유용한 혐의로 2011년에 불구속 기소돼 올해 1월 1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받고 법정구속됐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