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수영 前경총회장 부부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종합2보)

송고시간2013-05-22 15:55

"조욱래 DSDL회장과 장남, 조중건씨 부인 포함 총 245명"뉴스타파, 국제탐사보도언론인협회(ICIJ)와 공동작업…1차 결과물 공개

영상 기사 뉴스타파 "한국인 245명,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 <현장연결>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가 조금 전인 오후 2시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에서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한 한국인 245명의 명단을 공개했는데요.
이수영 전 경총회장 부부와 조욱래 DSDL회장 등의 이름이 포함됐습니다.
기자회견장면 직접 보시겠습니다.

뉴스타파 "한국인 245명,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 <현장연결>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가 조금 전인 오후 2시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에서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한 한국인 245명의 명단을 공개했는데요. 이수영 전 경총회장 부부와 조욱래 DSDL회장 등의 이름이 포함됐습니다. 기자회견장면 직접 보시겠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최이락 홍국기 방현덕 기자 = 독립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는 22일 "전 경총 회장인 이수영 OCI 회장 부부를 포함해 한국인 245명이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유령 법인)를 설립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관계서류 보이는 뉴스타파 김용진 대표와 최승오 PD
관계서류 보이는 뉴스타파 김용진 대표와 최승오 PD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2일 서울 언론회관에서 열린 '조세피난처 프로젝트 공동취재 기자회견'에서 김용진 뉴스타파 대표(왼쪽)와 최승호 PD가 관계서류를 들어보이고 있다. 독립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는 이 날 기자회견에서 이수영 전 경총회장 부부 등 한국인 245명이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했다고 발표했다. 2013.5.22
jjaeck9@yna.co.kr

또 이 회장 부부 이외에 조중건 전 대한항공[003490] 부회장의 부인 이영학씨, 그리고 조욱래 DSDL(옛 동성개발) 회장과 장남 조현강씨도 페이퍼컴퍼니 설립자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뉴스타파는 이날 오후 2시 서울 중구 태평로 프레스센터 전국 언론노동조합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국제탐사보도언론인협회(ICIJ)와의 공동 취재 결과를 발표했다.

국세청은 페이퍼컴퍼니 설립 자체가 불법은 아닌 만큼 이들 회사가 탈세와 연관됐는지 여부에 대해 정밀 검토를 거쳐 탈세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의심되면 세무조사를 통해 과태료 부과, 추징 등 강력 대응할 방침이다.

뉴스타파는 회견에서 "이들 이외에 주소 등으로 본인 여부를 확인한 것도 20여명"이라며 "특히 245명의 명단 가운데는 이름만 대면 알 만한 재벌 총수와 총수 일가 등 사회 지도층 인사들이 상당수 포함돼 있다"고 밝혔다.

이수영 회장,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 설립
이수영 회장,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 설립


(서울=연합뉴스) 독립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는 22일 "전 경총 회장인 이수영 OCI 회장(사진) 부부를 포함해 한국인 245명이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뉴스타파는 이날 이 회장 부부 이외에 조중건 전 대한항공[003490] 부회장의 부인 이영학씨, 그리고 조욱래 DSDL(옛 동성개발) 회장과 장남 조현강씨도 페이퍼 컴퍼니 설립자로 확인됐다고 발표했다. 2013.5.22
photo@yna.co.kr

추가 확인 작업을 거쳐 이들의 명단이 공개될 경우 상당한 파장이 예상된다.

뉴스타파는 오는 27일 재계 임원 등이 포함된 2차 명단을 발표하는 등 매주 한두 차례씩 조사 결과를 공개할 계획이다.

뉴스타파의 조세피난처 한국인 페이퍼컴퍼니 보유 내역 공개에 따라 역외탈세 조사를 통한 세수 확보에 주력하고 있는 국세청의 세무조사도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자료 공개하는 최승호 뉴스타파 PD
자료 공개하는 최승호 뉴스타파 PD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2일 서울 언론회관에서 열린 '조세피난처 프로젝트 공동취재 기자회견'에서 뉴스타파 최승호 PD가 관계서류를 들어보이고 있다 . 독립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는 이 날 기자회견에서 이수영 전 경총회장 부부 등 한국인 245명이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했다고 발표했다. 2013.5.22
jjaeck9@yna.co.kr

뉴스타파의 발표에 따르면 이수영 OCI 회장과 부인 김경자 OCI 미술관 관장은 2008년 4월 28일 영국령 버진아일랜드에 'RICHMOND FOREST MANAGEMENT LIMITED'라는 회사를 설립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 회장측은 이 회사와 연결된 은행 계좌를 통해 수십만 달러의 자금을 운용했다고 시인했으나 자금 반출 과정에 당국에 신고를 했는지는 추가로 확인해야 한다고 뉴스타파측은 밝혔다.

조중건 전 부회장의 부인 이영학씨도 역시 영국령 버진아일랜드에 2007년 6월 19일 'Kapiolani Holdins Inc'를 설립했고, 조욱래 DSDL 회장과 장남은 같은 해 3월 15일 같은 곳에 'Quick Progress Investment Inc'를 세웠다.

자료 공개하는 최승호 뉴스타파 PD
자료 공개하는 최승호 뉴스타파 PD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2일 서울 언론회관에서 열린 '조세피난처 프로젝트 공동취재 기자회견'에서 뉴스타파 최승호 PD가 관계서류를 들어보이고 있다 . 독립 인터넷 언론 뉴스타파는 이 날 기자회견에서 이수영 전 경총회장 부부 등 한국인 245명이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했다고 발표했다. 2013.5.22
jjaeck9@yna.co.kr

이들은 뉴스타파측의 확인 요청에 "회의를 하고 있는 중"이라는 등 명확한 입장을 밝히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번에 공개한 명단은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 설립을 대행해주는 '포트컬리스 트러스트 넷(PTN)'과 '커먼웰스 트러스트(CTL)' 내부 자료에 담긴 13여명의 고객 명단과 12만2천여개의 페이퍼컴퍼니에 대한 정보 분석을 통해 확인됐다고 뉴스타파는 밝혔다.

뉴스타파측은 "확인된 245명 가운데 버진아일랜드와 쿡 아일랜드 등 조세피난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하면서 한국 주소를 기재한 사람은 159명, 홍콩이나 싱가포르 등 해외 주소를 기재한 사람은 86명이었다"고 말했다.

또 "이들이 조세피난처에 법인을 설립한 것은 1995년부터 2009년에 걸쳐 있다"며 "2000년대 중반에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으며 2007년 금융위기를 전후해 페이퍼컴퍼니 설립이 집중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덧붙였다.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