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민주 당명 '민주당'으로…중도노선 강화

국정원 선거개입 의혹 관련 결의문 채택
'민주당'으로 당명 변경
'민주당'으로 당명 변경(고양=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4일 경기 고양시 일산 제2킨텍스에서 열린 민주통합당 정기전국대의원대회에서 변경된 '민주당' 당명을 알리는 플래카드가 펼쳐지고 있다. 2013.5.4
zjin@yna.co.kr

(고양=연합뉴스) 송수경 기자 = 민주통합당이 4일 당명을 '민주당'으로 바꾸고 당의 정강·정책에서 중도주의 노선을 강화했다.

민주당은 이날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정기 전당대회에서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한 당헌·당규 및 정강·정책 개정안을 만장일치로 의결, 채택했다.

이로써 민주당은 2011년 12월 '혁신과 통합'이 주축을 이룬 시민통합당과 합당하면서 민주통합당으로 개명한 뒤 1년6개월 만에 다시 민주당이란 당명을 사용하게 됐다.

민주당은 당 강령 및 기본 정책에 있어 경제민주화와 보편적 복지·한반도평화 등 3대 기조의 원칙은 유지하되 중도를 강화하는 쪽으로 조항을 수정했다.

'기업의 건전하고 창의적인 경영활동 존중 및 지원'이라는 표현을 추가하고, 한미 FTA와 관련, '전면 재검토' 표현을 없애고 'FTA를 포함한 모든 통상 정책의 국익 최우선 추진 및 피해 최소화와 지원을 위한 실질적 방안 적극 마련'으로 바꿨다.

북한의 핵개발을 '한반도 평화의 위협'으로 명시하고, '북한 민생인권에 대한 관심과 노력'을 기울인다는 표현을 추가했다.

'보편적 복지'라는 표현은 그대로 남겨두되 '복지와 함께 선순환 하는 질 좋은 성장 지향'이라는 문구를 추가했으며, '무상의료'라는 표현도 '의료에 대한 국가책임 강화 및 의무의료'로 변경했다.

이름바꾼 민주당 누가 이끌까
이름바꾼 민주당 누가 이끌까(고양=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윤호중, 안민석, 이용섭, 조경태, 우원식, 유성엽, 신경민, 양승조 민주당 대표 및 최고위원 후보들이 4일 경기 고양시 일산 제2킨텍스에서 열린 민주당 정기전국대의원대회에서 대의원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2013.5.4
zjin@yna.co.kr

민주당은 또한 지역구 국회의원 후보 공천 시 원칙적으로 여성 비율의 30% 이상을 의무화하도록 당헌·당규를 개정했다.

당헌·당규 개정안은 공직후보 추천 시 청년을 30% 이상 포함시키도록 노력하고, 공직후보 추천 특별배려 대상에 노인을 포함시킨다는 내용도 담았다.

이날 전대에서는 국정원의 정치개입 의혹 사건과 관련, ▲원세훈 전 국정원장 및 김용판 전 서울경찰청장 구속 ▲박근혜 대통령의 사과 등을 촉구하는 규탄 결의문도 채택했다.

hanks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5/04 17:0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