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소시모 "등산 바지 품질, 가격과 무관"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등산복 바지의 품질은 가격과 무관한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시민모임은 아웃도어 브랜드 15곳의 등산복 바지를 한국섬유기술연구소에 의뢰해 조사한 결과 가장 저렴한 A사(7만9천800원) 제품이 기능성과 내구성 등 품질이 가장 높았다고 30일 밝혔다.

A사는 염색물 빛깔의 내구성을 나타내는 염색 견뢰도, 올 풀림 정도, 발수도에서 모두 한국소비자원 '섬유제품 권장 품질기준'의 기준 이상을 기록했다. 보온성과 투습도에서 '매우 우수' 등급을 받았다.

산행을 하는 등산객들 모습(자료사진)
산행을 하는 등산객들 모습(자료사진)

반면 B사(17만8천원) 등 고가 브랜드 7곳의 제품은 내구성이나 기능성 측면에서 '섬유제품 권장 품질기준'에 미달했다.

특히 가장 높은 가격대의 C사(19만원) 등 5곳은 바지에 표시된 혼용률과 실제 비율이 달랐다.

그러나 조사 대상 15곳의 등산 바지 모두 pH, 알레르기성 염료, 니켈 용출량 등이 국가통합인증마크(KC)의 기준치 이내인 것으로 나타났다.

소시모 관계자는 "소비자가 고가 제품을 막연히 신뢰하기 보다 제품 정보를 꼼꼼히 확인하고 자신의 야외 활동 패턴에 맞는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engin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4/30 11: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