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애플 iOS, 2016년 안드로이드 추월"<양키그룹>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애플 스마트폰 운영체제(OS) iOS가 치열한 경쟁 속에서도 성장을 계속해 2016년 안드로이드를 넘어설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28일(현지시간) 미국 경제전문지 포천 인터넷판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양키그룹은 오는 2016년에는 iOS가 37%로 스마트폰 운영 체계 점유율 1위로 올라서고 34%의 안드로이드는 2위로 밀려날 것이라고 예측했다.

양키그룹은 이어 윈도폰(7%), 블랙베리(3%) 등이 뒤를 이을 것으로 내다봤다.

2017년에는 iOS가 42%로 늘어나지만 안드로이드는 여전히 34%를 벗어나지 못할 것으로 예상했다.

양키그룹이 지난달 미국 스마트폰 고객 1만6천명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올해 미국 국내 스마트폰 운영체계 점유율은 안드로이드가 34%로 1위를 올라 있고 iOS(20%), 윈도폰(4%), 블랙베리(3%) 등 순이었다.

양키그룹은 현재 보유한 스마트폰과 앞으로 6개월 안에 구입할 예정인 스마트폰을 물어보는 방식으로 2017년까지 스마트폰 점유율 변화를 예측했다.

양키그룹은 이번 조사에서 안드로이드는 올해 정점까지 올라온 것으로 보이는 대신 애플의 iOS는 앞으로도 꾸준한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고 설명했다.

양키그룹은 "핵심은 충성도"라며 "애플의 에코시스템이 가입자들을 계속해서 사로잡을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조사에서 휴대전화의 68%인 스마트폰 비중은 2017년에는 88%까지 치솟을 것으로 전망됐다.

nadoo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4/29 03:0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