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슈미트 구글회장 "2020년까지 전 세계가 인터넷 사용"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이 앞으로 7년내 전 세계 인류가 모두 인터넷으로 연결될 것이라고 예측했다고 CNN인터넷판이 16일(현지시간) 전했다.

이에 따르면 슈미트 회장은 지난 주말 자신의 구글 플러스 계정을 통해 "2020년까지 지구의 모든 사람이 연결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현재 20억명의 이용자가 인터넷을 사용한다는 게 얼마나 대단한 것인지 생각해 보라"며 "10년 내 새로운 디지털시대가 도래해 50억명이 온라인을 사용한다는 게 얼마나 엄청난 것인지도 상상해 보라"고 강조했다.

구글은 이와 관련해 전세계 빈곤지역에 컴퓨터와 관련 기술을 기부하는 비영리단체 '국경없는 컴퓨터 괴짜들'을 지원하고 있다.

그동안 멕시코와 중남미, 아프리카 지역에 집중해온 이 단체는 전통적인 인터넷 접근이 안되는 지역에 무선 인터넷 인프라 확산을 지원하고 있다.

세계전기통신연합(ITU)에 따르면 올해 인터넷 이용자가 전세계 인구의 38%로 지난해의 35%에서 3%포인트 높아졌다.

그러나 일각에서는 슈미트 회장의 이같은 발언에 대해 아프리카 등 개발도상국에서는 쉽지 않을 것이라는 회의적인 시각도 있다고 CNN은 덧붙였다.

nadoo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4/17 02:3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