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YS "대처, 20세기 세계사 바꾼 위대한 지도자"

송고시간2013-04-09 18:34

김영삼 전 대통령(자료사진)

김영삼 전 대통령(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범현 기자 = 김영삼(YS) 전 대통령은 9일 조전을 보내 타계한 마거릿 대처 전 영국 총리를 애도했다.

김 전 대통령은 이날 박석환 주영국 대사를 통해 영국 측에 전달한 조전에서 "대처 총리의 영전에 심심한 애도의 마음을 보낸다"며 "대처 총리는 20세기 세계사를 바꾼 위대한 지도자이자 자유를 사랑하는 세계인의 친구였다"고 밝혔다고 김 전 대통령 측 김기수 비서실장이 전했다.

"그녀를 잃어 너무 슬퍼요"
"그녀를 잃어 너무 슬퍼요"


(AP=연합뉴스) 영국 런던 벨그라비아에 있는 마거릿 대처 전 영국 총리의 자택 앞에 8일(현지시간) 그의 죽음을 애도하는 사람들이 가져온 사진과 꽃 등이 한가득 놓여있다.
marshal@yna.co.kr

김 전 대통령은 "지난 1992년 대처 총리를 만났을 때의 일이 바로 어제 일처럼 생생하다"며 "대통령 후보였던 내게 주셨던 정치적 조언은 대단한 지혜였으며 대선 승리의 큰 힘이 됐다"고 소개했다.

김 전 대통령은 1992년 대선을 앞두고 방한한 대처 전 총리를 당시 김대중 민주당 대표, 정주영 국민당 대표 등과 함께 만나 환담했었다.

김 전 대통령은 "대처 총리의 영전에 거듭 깊은 조의를 표하며 영국 국민과 유가족에게 심심한 위로의 말을 전한다"고 밝혔다.

kbeom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