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진숙, 창조경제 막연성 일부 인정…"민간 주도해야"

송고시간2013-04-02 11:53

답변하는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내정자
답변하는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내정자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내정자가 2일 오전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인사청문회에서 위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13.4.2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박경준 기자 = 윤진숙 해양수산부 장관 내정자는 2일 새 정부의 핵심 경제정책 기조인 '창조경제'와 관련, 그 개념이 막연하다는 점을 일부 인정했다.

윤 내정자는 이날 국회 인사청문회에서 "창조경제가 무엇이냐"는 질문을 받고 "창조경제는 기본적으로 국가 주도형이라기보다 민간 부문에서의 창의력을 바탕으로 하는 것"이라며 "국가 주도보다는 민간 주도로 이뤄져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새누리당 하태경 의원이 "민간이 주도하는 것이면 왜 정부가 창조경제를 이야기하느냐"고 질문하자 "전체 방향을 그런 식으로 가자는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개념이) 막연하다는 것을 인정하느냐"는 하 의원의 질문에 윤 내정자는 "약간 (그렇다)"이라고 답하며 "우리가 만들어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윤 내정자는 "수산 양식에서도 대기업이 한다기보다 지역민 중심으로 한 형태가 어떨까 한다"며 "민간 부문에서 창의력이 결집된 상태로 양식 산업을 일으키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

gatsb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