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방송·금융 전산마비 악성코드, PC부팅영역 파괴"

정부 합동대응팀, 악성코드 샘플 확보…모 업체 관리서버서 유포돼
<그래픽> 방송ㆍ금융권 전산마비 사건 개요
<그래픽> 방송ㆍ금융권 전산마비 사건 개요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20일 오후 KBS, MBC, YTN[040300], 신한은행, 농협 등 방송·금융사의 전산망을 마비시킨 악성코드는 이들 기관의 PC 부팅영역(MBR)을 파괴한 것으로 밝혀졌다.
kmtoil@yna.co.kr
@yonhap_graphics(트위터)

(서울=연합뉴스) 이정내 기자 = 20일 오후 KBS, MBC, YTN[040300], 신한은행, 농협 등 방송·금융사의 전산망을 마비시킨 악성코드는 이들 기관의 PC 부팅영역(MBR)을 파괴한 것으로 밝혀졌다.

정부는 방송통신위원회, 경찰청, 한국인터넷진흥원 등으로 사이버위협 합동대응팀을 KBS 등에 급파, 피해를 당한 PC로부터 악성코드 샘플을 입수해 분석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방통위는 이날 오후 2차 브리핑에서 "피해 기관으로부터 채증한 악성코드를 분석한 결과 특정 업체의 업데이터 관리서버(PMS)에서 악성코드가 유포된 것으로 추정된다"고 설명했다.

방송국 전산 마비
방송국 전산 마비(서울=연합뉴스) KBS와 MBC, YTN 등 주요 방송사와 신한은행과 농협 등 일부 금융사들의 전산망이 20일 오후 일제히 마비된 가운데, 여의도 KBS 본사 보도국에서 제작진이 대책마련을 하느라 분주한 모습이다. << KBS 제공 >> 2013.3.20
utzza@yna.co.kr

그러나 악성코드가 유포된 구체적인 지점 등에 대해서는 확인하지 않았다.

합동대응팀은 국가공공기관의 피해가 없는 것으로 확인했으며 추가 악성코드 등 공격발생에 대비, 전 기관에 경계를 강화하고 공격 발생시 신속한 복구체계를 가동하도록 조치했다.

정부는 전산망 마비 원인이 분석되는 대로 국가사이버안전 전략회의를 열어 국가차원의 후속조치 등을 논의할 계획이다.

jnle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7 12: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