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화감독 박철수씨 음주운전 차에 치여 숨져

박철수 감독
박철수 감독(용인=연합뉴스) 박철수 감독이 19일 새벽 경기도 용인시 죽전동에서 횡단보도를 건너던 중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숨졌다. 향년 65세. 2013.2.19 ≪자료사진≫


(용인=연합뉴스) 이우성 기자 = 중견 영화감독 박철수(65)씨가 19일 새벽 음주운전 차량에 치여 숨졌다.

용인서부경찰서는 이날 오전 0시30분께 용인시 죽전동에서 박씨가 횡단보도를 건너던 중 윤모(36)씨가 운전하던 승합차에 치여 숨졌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결과 당시 윤씨는 면허정지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092%의 만취 상태였다.

고인은 분당 작업실 근처에서 신작 영화 '러브 컨셥츄얼리'를 준비 중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빈소는 분당 서울대병원 308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1일, 장지는 용인시립공원에 마련될 예정이다.

고인은 1979년 골목대장으로 데뷔, '접시꽃당신', '오세암', '물 위를 걷는 여자', '학생부군신위' 등을 연출했다.

'301, 302', '녹색의자' 등은 극찬을 받으며 유수 영화제에 초청되기도 했다.

gaonnur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2/19 08:3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