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北 "南, 제재 강화하면 무자비한 보복타격" 위협

北외무성 "2, 3차 대응할 수도…美, 양자택일해야"
北외무성 "2, 3차 대응할 수도…美, 양자택일해야"(서울=연합뉴스) 북한은 12일 실시된 핵실험을 1차 대응조치라며 미국이 적대적으로 정세를 복잡하게 하면 2, 3차 대응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위협했다.
북한은 이날 외무성 대변인 담화를 통해 "우리의 제3차 핵살험은 미국의 대조선적대행위에 대처한 단호한 자위적 조치이다"라며 이같이 밝혔다. 2013.2.12 << 조선중앙TV. 북한부기사참조 >>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북한은 15일 핵실험에 따른 남한 정부의 대북제재 강화가 보복타격을 유발할 것이라고 위협했다.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제재 강화로 얻을 것은 아무것도 없다'는 제목의 논설에서 "남조선 괴뢰패당이 미국에 아부추종하여 계속 제재강화로 나간다면 그것은 곧 전쟁도발 행위로서 선박 검색과 해상 봉쇄 등 각종 제재의 본거지들에 대한 우리의 무자비한 보복타격을 유발시키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도발자들은 반드시 값비싼 대가를 치르게 된다는 것을 실천으로 보여줄 시각은 바야흐로 다가오고 있다"며 "민족을 배반하고 제재 강화에 나서는 역적무리들에게는 비참한 종말 밖에 차례질 것이 없다"고 주장했다.

北, 평양서 3차 핵실험 성공 축하집회
北, 평양서 3차 핵실험 성공 축하집회(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14일 평양 김일성광장에서 제3차 지하 핵실험의 성공을 축하하는 '평양군민연환대회'가 열리고 있다. 2013.2.14
jihopark@yna.co.kr

논설은 또 "지금 남조선의 이명박 패당은 우리의 자위적 조치에 질겁하여 '긴급안전보장회의'니, '대응책 마련'이니 하면서 복닥소동을 피우는가 하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의 추가 제재를 실현해보려고 미국과 그 추종세력들에게 반공화국 공조를 극구 구걸해 나서고 있다"고 비난했다.

노동신문의 이 같은 주장은 남한 정부가 국제사회와 공조해 추진하는 대북제재에 강력히 대처하겠다며 위협 수위를 높이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북한은 지난 12일 핵실험을 강행한 뒤 외무성 대변인 담화에서 "적대세력들이 떠드는 선박검색이요, 해상봉쇄요 하는 것들은 곧 전쟁행위로 간주될 것"이라며 '보복타격'을 언급했다.

노동신문은 이날 '백두산불의 선언'이라는 제목의 '정론시'를 통해선 "우리의 불속엔 쌓아두고도 풀지 못한 백년원한이 있고 천백배의 대가를 받아내야 할 피의 결산이 있다"며 "지구상에 살육의 핵무기가 있는 한 자위의 핵을 절대로 버리지 않으리"라고 강조했다.

noja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2/15 11: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