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美서 컴퓨터공학 전공자 초봉 최고…평균 7천500만원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미국에서 컴퓨터 공학 졸업자의 초봉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4일 (현지시간)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 인터넷판은 미국 대학·고용주협회(NACE)의 연구 결과를 인용해 컴퓨터공학 전공자들은 초봉으로 평균 7만400달러(약 7천515만원)를 받는 것으로 조사돼 연봉이 가장 높았다.

화학공학이 6만6천400달러, 전산학 또는 컴퓨터학이 6만4천400달러, 우주공학 6천4천달러, 기계공학 6만2천900달러로 뒤를 이었다.

이어 전자통신공학 6만2천300달러, 토목공학 5만7천600달러, 금융재정 전공 5만7천300달러, 건설사업관리 전공 5만6천600달러, 정보처리 전공 5만6천100달러 등 순이었다.

이 통계는 학생들을 상대로 기업이 제시한 연봉보다는 기업이 취업을 희망하는 학생과와 협의 끝에 연봉을 최종 결정한 뒤 보고한 것을 토대로 만든 것이라고 NACE는 전했다.

보고서 작성에 기여한 기업은 총 40만개사이며, 대상 전공은 90개 학과라고 NACE는 설명했다.

NACE의 메릴린 맥크스 이사는 보도자료를 통해 "연봉 상위 학과는 최근 공급에 비해 수요가 크게 늘어난 데 따른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최근까지만 해도 공학 학과를 지금처럼 세분화하지 않았으나 지난해 조사했을 때 세분화된 공학 학과마다 연봉 수준이 형성돼 있는데다 기업들도 채용할 때 이처럼 세분화된 전공을 토대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nadoo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3/01/25 03:2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