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팔레스타인, 유엔 `옵서버 국가' 지위 확보(2보)

총회 표결서 압도적 지지로 결의안 통과

(유엔본부=연합뉴스) 정규득 특파원 = 팔레스타인이 이스라엘과 미국의 강력한 반대에도 유엔에서 `비회원 옵서버 국가'(non-member observer state) 지위를 얻는데 성공했다.

유엔 총회는 29일(현지시간) 팔레스타인의 지위를 표결권 없는 옵서버 `단체(entity)'에서 옵서버 `국가(state)'로 격상하는 결의안을 표결에 부쳐 찬성 138, 반대 9, 기권 41로 통과시켰다.

결의안을 냈던 마무드 압바스 팔레스타인 자치정부(PA) 수반은 표결에 앞서 옵서버 국가 지위 부여는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이 평화를 확보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라며 지지를 호소했다.

그는 "우리는 이스라엘과의 평화협상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고 싶다"면서 "유엔이 팔레스타인에 `출생 증명서'를 발급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스라엘과 미국은 유엔 지위 승격이 교착상태에 빠진 평화협상 재개에 도움이 되지 않고 협상을 통해 독립국이 될 수 있는 팔레스타인의 희망을 지연시킬 것이라며 반대 입장을 밝혔다.

론 프로서 유엔 주재 이스라엘 대사는 "결의안이 너무 일방적이어서 평화를 후퇴시킬 것"이라며 "특히 유엔 지위가 승격된다고 해서 `국가 지위'(statehood)를 갖는 것은 아니다"고 주장했다.

wolf85@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2/11/30 07:1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