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친환경 건축물'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 개청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국가행정기관들이 입주하는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가 오는 2일 대구시 달서구 대곡동 보금자리주택 안에 개청한다.

총사업비 1천여억원이 투입된 정부대구지방합동청사는 2009년 12월 착공이후 지난 9월 준공됐다.

청사는 대지 면적 3만3천여㎡, 연면적 4만6천여㎡이며 지하 3층·지상 9층으로 이뤄져 있다.

다음 달까지 대구지방보훈청, 대구국세청, 대구세관, 대구환경청, 고용노동청 대구북부지청 등 9개 국가행정기관의 공무원 680여명이 입주한다.

합동청사는 기관별 독립성과 연계성을 우선으로 하고, 정부의 저탄소 녹색성장 정책에 발맞춘다는 방침에 따라 지열과 태양광 설비 시스템, LED 조명기구, 우·오수 재활용 시설 등을 갖췄다.

또 에너지 효율 1등급, 친환경 건축물, 초고속 정보통신 건물,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등의 인증을 받았다.

2일 개청식에는 김범일 대구시장, 지역구 국회의원, 서필언 행정안전부 1차관, 입주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해 개청을 축하할 예정이다.

ms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2/11/01 15:3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