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일본산 식품 방사능 검사 규정 완화

송고시간2012-10-23 15:25

EU, 일본산 식품 방사능 검사 규정 완화

(브뤼셀 교도=연합뉴스)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는 지난해 일본 대지진과 쓰나미로 원자력발전소에서 방사능이 유출됨에 따라 일본산 식품에 부과했던 방사능 검사 규정을 완화할 것이라고 22일 발표했다.

EU 집행위는 다음 달 1일부터 일본의 11개 현에서 수입하는 식품에 대해서는 방사능 검사를 요구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방사능이 유출된 다이이치 원전이 위치한 후쿠시마현에서 들여오는 식품에 대해서는 기존의 방사능 검사 규정이 계속 적용된다.

이번 완화 조치로 해조류, 와인, 맥주, 매실주 등에 대한 방사능 검사가 면제된다. 사케, 위스키, 소주 등 주류는 지난 3월 방사능 검사 목록에서 빠졌다.

주류를 제외한 모든 후쿠시마현산 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는 2014년 3월까지 계속된다.

11월부터 식품에 대한 EU의 방사능 검사가 면제되는 일본의 11개 현은 이와테, 미야기, 이바라키, 도치기, 군마, 사이타마, 지바, 도쿄, 가나가와, 야마나시, 시즈오카 등이다.

EU는 올 가을 일본에서 수확한 농작물 샘플 4만점에 대해 방사능 오염도를 조사한 결과 고농도의 방사능이 검출됨에 따라 일본산 식품에 대한 방사능 검사 의무화 조치를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songb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