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의경 1인당 급식비 하루 6천원

4일 경찰청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민주통합당 김현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전국 전의경 2만430명 1인에게 책정된 하루 급식비는 6천155원이다.(자료사진)
4일 경찰청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민주통합당 김현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전국 전의경 2만430명 1인에게 책정된 하루 급식비는 6천155원이다.(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수진 기자 = 전의경 2만여명의 하루 밥값이 6천원을 겨우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찰청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민주통합당 김현 의원실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전국 전의경 2만430명 1인에게 책정된 하루 급식비는 6천155원이다.

한끼로 치면 2천52원으로 서울시 초등학생 한끼 급식비인 2천580원보다 낮다.

이는 군인 1인당 하루 급식비와 같지만 군보다 소규모로 운영되는 전의경은 식자재를 대량구매 할 수 없어 실제 식단은 훨씬 부실한 형편이다.

이들의 식사를 책임지는 전국 136개 급식소 중 영양사가 있는 곳은 단 2곳으로 지난해보다 9곳 감소했다.

김 의원은 "전의경들이 부실한 식단 때문에 지휘관 몰래 라면과 과자로 배를 채우고 있다"며 "식자재 대량구매가 어려운 전의경의 여건을 반영해 군보다 많은 급식예산을 배정하고 각 급식소에서 반드시 영양사를 고용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gogog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2/10/04 18:4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