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10월 과학기술자상에 서갑양 교수

송고시간2012-10-03 11:30

곤충 섬모에 착안해 미세자극 감지하는 센서 개발

10월 과학기술자상에 서갑양 교수
곤충 섬모에 착안해 미세자극 감지하는 센서 개발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교육과학기술부와 한국연구재단은 2일 서갑양 서울대 교수를 '이달의 과학기술자상' 10월 수상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서 교수는 딱정벌레 날개의 잠금장치 원리를 이용해 당기거나 비트는 미세한 자극에도 반응하는 얇고 유연한 센서를 개발했다.

이 센서는 100㎚(10억분의 1m) 크기의 고분자 섬모를 위아래로 붙인 형태로 피부처럼 유연한 동시에 다양한 외부자극을 감지해낸다.

이 연구성과는 올 8월 과학전문지 '네이처'의 자매지인 '네이처 메터리얼즈(Nature Materials)'에 실렸다.

이외에도 서 교수는 10년간 생체모사 시스템 분야에서 과학기술논문인용색인(SCI) 등록 국제학술지에 180여편의 논문을 게재했으며 총 피인용 횟수가 4천 회가 넘고 32회 이상 피인용된 논문이 32편에 달한다.

서교수는 "앞으로 새로운 관점에서 기존 연구를 분석하고 관찰해 다양한 분야에서 세계적 선도연구를 수행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10월 과학기술자상에 서갑양 교수 - 2

heev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