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총리 "지진쓰레기 수용 지자체에 재정 지원"

송고시간2012-03-05 11:52

日총리 "지진쓰레기 수용 지자체에 재정 지원"

(도쿄=연합뉴스) 이충원 특파원 = 일본 지방자치단체가 동일본대지진 피해 지역의 쓰레기를 분산 처리하길 꺼리자 일본 정부가 재정 지원이라는 유인책을 꺼내 들었다.

5일 현지 언론에 따르면 노다 요시히코(野田佳彦) 일본 총리는 전날 민영방송인 니혼TV에 출연해 쓰레기 분산 처리와 관련해 "(재해 지역을) 응원해 주는 지자체에 대해서도 정부가 전면에 나서서 재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구체적으로는 쓰레기에 묻어 있는 방사성 물질 검사나 처분장 신·증설 비용을 지원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지진 피해 지역인 도호쿠(東北) 지방의 쓰레기 중 최종 처분된 양은 5.6%에 불과하다.

일본 정부는 도호쿠 지방의 쓰레기를 전국에 분산 처리하려 하고 있지만, 간사이(關西)와 규슈(九州) 등지의 지자체는 방사성 물질에 대한 우려로 수용을 거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chungw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