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넥센 문성현, 프로야구 경기 조작 제안 거절

넥센 투수 문성현(자료사진)
넥센 투수 문성현(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넥센 히어로즈의 오른손 투수 문성현(21)이 불법 도박 사이트 브로커로부터 경기 조작에 가담하라는 권유를 받았으나 거절한 것으로 밝혀졌다.

넥센 구단 관계자는 현재 미국 애리조나 스프링캠프에 참가 중인 선수들을 대상으로 경기 조작 관련 조사를 벌여 이 같은 사실을 확인했다고 15일 밝혔다.

그러나 문성현은 경기조작에는 가담하지 않았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넥센 측은 "문성현이 과거 인맥으로부터 경기 조작에 도움을 달라는 제안을 받았지만 거절했다고 했다"며 "그것으로 일은 끝났다고 강조했다"고 덧붙였다.

문성현은 구단에 불법 도박 사이트에서 암약하는 브로커의 실체를 알지 못했고 금전 보상에 대해서도 들은 바가 없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넥센 측은 "자진 신고라기보다는 소문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문성현이 관련 사실을 구단에 보고한 게 맞다"고 말했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경기 조작설이 프로야구에도 불똥이 튀자 각 구단에 철저한 조사를 당부하고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cany99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2/02/15 08:0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