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청춘들이여, 실패해도 틀려도 괜찮아"

"청춘들이여, 실패해도 틀려도 괜찮아"
법륜 스님, 신간 '방황해도 괜찮아' 발간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방황해도 괜찮아. 실패해도 괜찮아. 틀려도 괜찮아."

따뜻한 메시지로 여러 세대의 마음 상처를 치유하고 있는 법륜 스님이 20-30대 청춘에 제시한 인생 해법이다.

법륜 스님은 신간 '방황해도 괜찮아'에서 고민하고 갈등하는 청춘에 실패나 방황을 두려워하지 말고 자신 있게 살아가라고 조언한다.

스님은 머리말에서 인생을 자전거 타기에 비유한다. "자전거에서 넘어졌을 때 '나는 왜 넘어졌을까, 왜 안 될까?'하며 주저앉아 있다면 이것이 곧 좌절이며 절망"이라며 "좌절과 절망은 연습하지도 않고 저절로 능숙해지기를 바라는 욕심 때문에 생긴 것"이라는 설명이다.

법륜 스님은 "안 되는 게 곧 되는 것"이라는 자세로 사고를 전환하라며 "실패를 절망이 아니라 경험으로 받아들여 연습으로 여기고 결과를 책임 있게 인정한다면 결과가 어떻게 되든 나에게도 좋고 남에게도 좋은 자유롭고 행복한 인생을 살 수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오늘과 내일 사이의 쉼표', '달콤한 연애와 쌉쌀한 이별', '꿈의 소리에 귀 기울이다', '무지갯빛 사랑, 하나로 만나다' 등 4개 장으로 나눠 경험과 상담 사례를 차례로 소개한다.

특히 첫 장에서는 성공과 출세에 대해 역설적 화법으로 청춘을 격려한다. 4년째 행정고시를 준비한다는 청년에게 "올해까지만 하고 그만두라"고 단언한 일화가 대표적이다.

"한 번 도전할 때 온 힘을 기울이세요. 그랬는데도 결과가 기대한 것에 미치지 못한다면, 한 번의 도전으로 그만두는 게 가장 좋지만 미련이 남고 조금 아쉬우니까 두 번까지는 도전해보세요. 하지만 그 이상의 무모한 도전은 낭비입니다. (중략) 자칫 잘못하면 공부가 직업이 될 가능성이 커요. (중략) 고시 중독증은 고치기 어렵습니다."(24-25쪽)

스님은 이뤄지지 않는 사랑으로 인해 고통받는 젊은이에게도 조언을 아끼지 않는다.

"사랑에 실패하는 이유는 '내가 좋아한 만큼 너도 나를 좋아해야 해'라고 장사꾼처럼 계산하고 대가를 구하기 때문입니다. (중략) 계산은 사랑이 아닙니다. (중략) 사랑에 빠지면 행복해지는 사람은 내 사랑을 받는 상대가 아니라 결국 나 자신입니다. 세상의 모든 사랑은 전부 성공입니다."(74쪽)

또 청춘들이 부모와 자주 갈등을 빚는 것에 대해서는 "'한 100일 동안 어머니, 아버지한테 감사 기도를 좀 하세요' 부모님께 감사 기도를 드리는 동안 자연스럽게 변화가 올 거에요. 그러면서 내 내면에 남아있는 부모에 대한 부정적인 감정과 결혼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없애는 겁니다"라고 해법을 전했다.

지식채널 펴냄. 272쪽. 1만3천원.

"청춘들이여, 실패해도 틀려도 괜찮아" - 2

cool@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2/01/30 07:1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