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정일 금수산궁전 부친 옆서 미라로 `영면'(종합)

송고시간2012-01-12 08:55

<그래픽> 김정일 금수산기념궁전 안치 결정
<그래픽> 김정일 금수산기념궁전 안치 결정


(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북한은 12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시신을 평양 금수산기념궁전에 안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bjbin@yna.co.kr
@yonhap_graphics(트위터)

北노동당 `특별보도'…"부자 시신 영구보존 전례없어"
생일 `광명성절'로 제정…동상·영생탑도 건립

영상 기사 김정일 시신 금수산기념궁전 안치
지난달 사망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시신이 부친인 김일성 주석에 이어 금수산기념궁전에 안치됩니다.
북한은 김 위원장의 생일을 '광명성절'로 제정하는 등 우상화 조치도 발표했습니다. 노재현 기자의 보돕니다.
==================================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이 오늘 `특별보도'를 통해 평양 금수산기념궁전에 김 위원장의 시신을 `생존의 모습'으로 모신다고 발표했습니다.
금수산기념궁전은 김 위원장의 부친인 김일성 주석의 시신이 안치된 곳으로, 북한에서 최고의 성지로 불리고 있습니다.
특별보도가 '생전의 모습'이라고 표현한 것은 김 위원장의 시신도 부친처럼 미라로 만들어 영구보존하겠다는 뜻입니다.
지난달 평양에 초청된 러시아의 생화학기술센터 전문가들이 김 위원장의 시신을 방부처리한 뒤 투명관에 넣어 안치할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이 최고 지도자였던 부자의 시신을 모두 미라로 만든 것은 사회주의 국가에서 처음 있는 일입니다.
북한은 또 특별보도에서 김정일 위원장의 생일인 2월16일을 `광명성절'로 제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광명성은 북한에서 김 위원장을 지칭하는 표현입니다.
이와 함께 북한은 김 위원장의 동상과 영생탑을 건립하고 각지에 그의 초상화인 태양상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했습니다.
북한이 이런 조치는 김 위원장의 우상화를 강화하고 3대 세습을 정당화하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연합뉴스 노재현입니다.

김정일 시신 금수산기념궁전 안치 지난달 사망한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의 시신이 부친인 김일성 주석에 이어 금수산기념궁전에 안치됩니다. 북한은 김 위원장의 생일을 '광명성절'로 제정하는 등 우상화 조치도 발표했습니다. 노재현 기자의 보돕니다. ==================================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이 오늘 `특별보도'를 통해 평양 금수산기념궁전에 김 위원장의 시신을 `생존의 모습'으로 모신다고 발표했습니다. 금수산기념궁전은 김 위원장의 부친인 김일성 주석의 시신이 안치된 곳으로, 북한에서 최고의 성지로 불리고 있습니다. 특별보도가 '생전의 모습'이라고 표현한 것은 김 위원장의 시신도 부친처럼 미라로 만들어 영구보존하겠다는 뜻입니다. 지난달 평양에 초청된 러시아의 생화학기술센터 전문가들이 김 위원장의 시신을 방부처리한 뒤 투명관에 넣어 안치할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이 최고 지도자였던 부자의 시신을 모두 미라로 만든 것은 사회주의 국가에서 처음 있는 일입니다. 북한은 또 특별보도에서 김정일 위원장의 생일인 2월16일을 `광명성절'로 제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광명성은 북한에서 김 위원장을 지칭하는 표현입니다. 이와 함께 북한은 김 위원장의 동상과 영생탑을 건립하고 각지에 그의 초상화인 태양상을 설치할 계획이라고 했습니다. 북한이 이런 조치는 김 위원장의 우상화를 강화하고 3대 세습을 정당화하려는 의도로 풀이됩니다. 연합뉴스 노재현입니다.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북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시신이 아버지 김일성 주석에 이어 평양 금수산기념궁전에 미라 형태로 영구보존된다.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은 12일 `특별보도'를 통해 "주체의 최고성지인 금수산기념궁전에 위대한 영도자 김정일 동지를 생전의 모습으로 모신다"고 공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전했다.

금수산기념궁전은 김 위원장의 부친인 김일성 주석의 시신이 안치된 곳으로, 북한에서 `최고의 성지'로 통한다. 평양 대성구역에 있는 이곳은 원래 김 주석의 관저이자 집무실이었다.

특별보도가 `생전의 모습'이라고 표현한 것은 김 위원장의 시신도 김 주석처럼 미라로 만들어 영구보존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

<김정일 사망> 김정일 시신 첫 공개
<김정일 사망> 김정일 시신 첫 공개

(서울=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TV가 지난해 12월 20일 오후 금수산기념궁전에 안치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시신을 공개하고 있다. 2011.12.20 (자료사진)

지난달 평양에 초청된 러시아 생화학기술센터 전문가들이 김 위원장의 시신을 방부처리한 뒤 투명 관에 넣어 금수산기념궁전에 안치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고 지도자였던 부자의 시신을 모두 영구보존하는 것은 다른 사회주의 국가에서는 전례가 없다.

특별보도는 또 김 위원장의 생일인 2월16일을 `광명성절'로 제정한다고 밝혔다.

북한은 김 주석 사망 이듬해인 1995년 김 위원장의 생일을 `민족최대의 명절'로 정했지만, 김 주석 생일이 `태양절'로 불린 반면 김 위원장 생일은 별도 명칭이 없었다.

<그래픽> 김정일 시신 영구보존법
<그래픽> 김정일 시신 영구보존법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북한은 12일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시신을 평양 금수산기념궁전에 안치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kmtoil@yna.co.kr
@yonhap_graphics(트위터)

광명성은 김 위원장을 지칭하는 표현으로, 북한은 1998년과 2009년 발사한 로켓 발사체를 각각 `광명성 1호'와 `광명성 2호'로 명명한 바 있다.

북한은 김 주석의 경우 3주기를 맞은 1997년 그의 출생연도인 1912년을 `주체 1년'으로 하는 주체연호와 함께 그의 생일을 `태양절'로 제정했다.

이와 함께 특별보도는 김 위원장의 동상을 건립하고 각지에 김 위원장의 `태양상(초상화)'을 설치하는 한편 영생탑을 건립할 것이라고 전했다.

정치국은 특별보도에 대해 "백두에서 개척된 주체혁명위업을 끝까지 계승완성해나가려는 전체 당원과 인민군 장병, 인민들의 한결같은 염원과 간절한 요청을 반영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북한의 광명성절 제정, 동상 건립 등의 조치는 김 위원장 우상화를 강화하고 3대 세습을 정당화하려는 조치로 보인다.

noj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