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학교폭력 희화화 `열혈초등학교' 연재중단(종합)

학교폭력 희화화 `열혈초등학교' 연재중단(종합)
작가 귀귀, 2월부터 새로운 웹툰 연재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학교폭력 피해자를 희화화해 논란이 됐던 야후코리아의 웹툰 '열혈초등학교'의 연재가 결국 중단됐다.

야후 코리아는 11일 "작가 귀귀(본명 김성환)가 3년 넘게 해당 웹툰을 연재해오면서 소재 고갈을 느끼고 있었고, 이번 논란을 계기로 새로운 형태의 웹툰을 만들어보겠다는 의사를 밝혀 '열혈초등학교'의 연재를 중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총 182화인 이 웹툰의 연재분 중 최근 5화를 제외한 콘텐츠는 현재 모두 삭제된 상태다.

야후 코리아는 "'전체관람가'를 '19세 이상 관람가'로 전환하는 데 필요한 기술적인 문제를 해결하고 본사 측의 결재를 받는 데 시간이 걸린다"며 "그 사이 어린 아이들이 논란이 된 웹툰을 찾아보는 것을 막기 위한 임시조치로 19세 이상 관람가 전환 이후에는 이전 콘텐츠를 복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터넷에서는 '귀귀가 짤렸다' '일방적으로 퇴출당했다'는 소문이 돌고 있으나, 야후 코리아는 "내부적으로 어린 아이들이 보기에는 자극적일 수 있다고 판단하기도 했지만 일방적인 조치가 아니라 작가와 충분히 상의한 결과"라고 설명했다.

야후 코리아는 또 "귀귀가 오는 2월부터 새로운 내용의 웹툰을 야후 코리아에 연재할 계획으로 해당 부서와 논의 중"이라고 밝혔다.

chomj@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2/01/11 19: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